최종편집 : 2024-05-30 19:08 (목)
'영광 방문의 해’ 맞이 '영광 쉼 투어',  4월 13부터 운행 시작
상태바
'영광 방문의 해’ 맞이 '영광 쉼 투어',  4월 13부터 운행 시작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4.03.22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이주현 기자] 영광군의 역사·문화·자연 명소와 함께하는 힐링 여행을 즐길 수 있는 ‘영광 쉼 투어’가 오는 4월 13일부터 운행을 시작한다.

양광군은 '2024 영광 방문의 해'를 맞아 관광객 유치 효과를 극대화하고자 운행코스를 지난해보다 한층 확대해 관광객들에게 여행 편의를 제공하고 영광의 숨은 매력을 더욱 알릴 계획이다. 

4월 13일부터 10월 26일까지 매주 토요일 A(바다야), B(행복숲) 코스를 격주로 운행하며 광주 유스퀘어(버스터미널) 앞 버스정류장에서 9시 30분, 광주 송정역 시외버스 정류장에서 10시에 출발한다.

영광군 백수해안도로
영광군 백수해안도로

A코스(바다야)는 숲쟁이공원(백제불교최초도래지), 백수해안도로, 백수풍력발전단지, 염삼 백바위해수욕장, 영광 칠산타워 이고, B코스(행복숲)는 물무산행복숲 황톳길, 원불교 영산성지, 매간당 고택, 불갑사를 운행하는 코스다.

영광 쉼 투어는 천년의 역사·문화·자연과 함께 지친 일상을 내려놓고 잠시 쉬어갈 수 있는 힐링코스로 운영되며, 중식은 영광굴비 한정식으로 제공되어 영광의 맛도 느껴볼 수 있다.

이용요금은 버스 탑승료·중식비·간식비 포함하여 30,000원이며, 만5세 미만 영유아는 무료이다.

투어는 사전 예약제로 운영되며 나라고속관광 전화예약 또는 영광군 문화관광 홈페이지 내 ‘영광 쉼休,투어’ 메뉴에서 본인 인증 후 온라인 예약이 가능하고, 1인이 대표로 여러 명을 예약할 수 있다. 예약은 투어 전날 17시에 마감되고, 38명 선착순으로 조기 마감될 수 있다.

영광군 관계자는 “영광 쉼 투어가 관광객들에게 영광의 매력을 느끼고 큰 즐거움을 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 같다.”라며, “2024 영광 방문의 해를 맞이하여 많은 관광객이 이용 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홍보를 펼쳐 영광군 관광산업 활성화에 기여하겠다.“라는 각오를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