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23 16:51 (화)
가루다인도네시아항공, 7월 인천-자카르타·발리 노선 증편
상태바
가루다인도네시아항공, 7월 인천-자카르타·발리 노선 증편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4.02.26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조성란 기자] 가루다인도네시아항공이 한국-인도네시아 항공편을 오는 7월부터 증편한다. 

인천-자카르타 직항 노선은 7월 14일부터 주 5회로 증편돼 화·수·금·토는 기존과 동일하게 오전 10시 35분에 인천을 출발해 오후 3시 40분에 자카르타에 도착하며, 일요일은 인천에서 오전 11시 5분에 출발해 자카르타 현지에 오후 4시 10분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인천-발리 노선은 7월 6일부터 기존 주 4회 운항에서 매일 운항으로 변경돼, 인천에서 오전 11시 25분에 출발하여 발리 현지에 오후 5시 20분에 도착하는 일정으로 여유로운 저녁 일정을 즐기며 여행을 시작할 수 있다.

가루다인도네시아항공의 이번 증편은 코로나 이후 늘어난 여행 수요 증가에 빠르게 발맞춘 결정이다.

증편 운항으로 자카르타 또는 발리 경유를 통해 수라바야, 족자카르타, 소롱 등 인도네시아 내 주요 도시로의 당일 연결 제공이 더욱 원활해져 가루다인도네시아를 이용하는 승객들에게 인도네시아로 가는 최적의 스케쥴을 제공한다.

한편, 최근 영국의 항공정보 제공업체인 OAG가 세계 항공사의 정시 운향율(OPT)을 조사해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가루다인도네시아항공은 지난해 전체 49.918편의 운항, 정시운항율 95.28%를 기록하며 전 세계 항공사 중 1위에 이름을 올렸다. 이는 2019년, 2022년도 정시운항율을 1위에 이은 세 번째 선정이다.

가루다인도네시아항공 이르판 세티아푸트라 CEO는 "올해 75주년을 맞이하는 가루다인도네시아항공은 안전과 최고의 서비스라는 핵심 가치를 잊지 않고 꾸준히 승객들에게 제공하며 지속적인 신뢰를 쌓아나가겠다"고 밝혔다.

사진-가루다인도네시아 항공
사진-가루다인도네시아 항공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