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4 18:27 (금)
여수시, 설 연휴에 관광객 16만명 몰려…작년比 20% 증가
상태바
여수시, 설 연휴에 관광객 16만명 몰려…작년比 20% 증가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4.02.14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화한 날씨 속 오동도, 향일암 등 북적북적
라마다 짚트랙/사진-여수시
라마다 짚트랙/사진-여수시

[투어코리아=이주현 기자] 올해 설 연휴(9~12일) 여수를 찾은 관광객이 16만명에 달하는 등, 저년동기(13만명) 대비 20% 이상 관광객 수가 증가했다.

여수시에 따르면, 설 명절 당일 10일과 다음날 11일 양일간 여수 방문객이 집중됐고, 주요 숙박시설 투숙률도 10일 가장 높게 나타났다. 

챌린지파크 루지/사진-여수시
챌린지파크 루지/사진-여수시

주요 방문지는 동백꽃이 개화를 시작한 오동도와 향일암, 금오도를 비롯한 낭도, 거문도 등 섬 지역으로, 야외 방문객의 발길이 활발히 이어졌으며 루지, 예술랜드, 케이블카 등 체험·놀이시설도 연휴 내내 가족 단위 관광객들로 북적였다.

시는 관광객 증가 주요 요인으로 포근한 날씨 속 천혜의 자연환경과 다양한 섬에서 여유로운 트래킹을 즐기고, 타 시군에 비해 다양한 숙박시설을 갖춰 짧은 연휴를 맞아 도심에서 ‘설캉스’를 만끽하려는 수요가 늘어난 것으로 분석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설 명절 관광객 16만 명 돌파를 기반으로 야외활동이 많아지는 봄을 맞아 다양한 관광 상품 개발과 적극적인 홍보 등을 통한 여수 관광 활성화에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전라좌수영거북선 내부 전경/사진-여수시
전라좌수영거북선 내부 전경/사진-여수시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