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9 19:09 (금)
주기철목사 '생가전시관' 개관...홍남표 시장 “숭고한 마음을 가슴속에 새길 것”
상태바
주기철목사 '생가전시관' 개관...홍남표 시장 “숭고한 마음을 가슴속에 새길 것”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4.02.14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기철목사 생가전시관 개관식이 14일 열렸다.
주기철목사 생가전시관 개관식이 14일 열렸다.

[투어코리아=이철진 기자] 창원특례시는 주기철 목사의 일생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생가전시관을 오늘(14일) 개관했다고 밝혔다. 생가전시관은 주기철 목사 기념관(진해구 웅천동로 174)에 위치한다.

2024년 올해는 일제강점기 신사참배를 거부하고 항일운동을 펼치다 순교한 주기철 목사의 80주년이 되는 해다.

주기철 목사는 경남 창원 출생으로 부산, 마산, 평양에서 목사로 활동했으며 1938년 일본 경찰에게 검거되어 복역 중 옥사했다.

이번 주기철 목사 생가복원사업은 대한예수교장로회 경남노회에서 1억3000만원의 사업비로 한옥 형태의 생가 1동 38.61㎡을 복원해 창원특례시에 기부채납했다.

(왼쪽부터) 홍남표 창원시장, 대한예수교장로회 경남노회 노회장 이상근 목사/사진-창원시
(왼쪽부터) 홍남표 창원시장, 대한예수교장로회 경남노회 노회장 이상근 목사/사진-창원시

시는 1억원의 사업비로 생가복원 콘텐츠를 제작⦁설치했다.

주기철 목사 생가전시관에는 △목사가 생활했던 생가의 모습 △독립운동 활동 모습 재현 △시각⦁청각화 한 전시물 등이 설치되어있다.

주기철목사기념관 내 생가전시관 개관행사에는 홍남표 창원특례시장, 이달곤 국회의원, 대한예수교장로회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주기철 목사의 ‘일사각오’ 정신을 기리며 생가전시관 개관을 축하했다.

홍남표 창원특례시장은 “생가 전시관 개관으로 시민들이 주기철 목사의 나라를 위해 희생한 숭고한 정신을 마음속에 새길 수 있기를 바란다”며 “전시관은 그분의 사상과 정신을 널리 알릴 수 있는 교육의 마당으로 자리 잡게 될 것이다”고 말했다.

주기철목사 생가전시관 개관식이 14일 열렸다.
14일 주기철목사 생가전시관 개관식에서 홍남표 창원특례시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