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23 16:51 (화)
달성문화재단, 달천예술창작공간 4기 입주작가 6인 선정
상태바
달성문화재단, 달천예술창작공간 4기 입주작가 6인 선정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4.02.08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예찬 작가 '멸종한 생명체를 대하는 자세'. [사진=달성문화재단]
원예찬 작가 '멸종한 생명체를 대하는 자세'. [사진=달성문화재단]

[투어코리아=김지혜 기자] 대구시 달성군 달성문화재단(이사장 최재훈)은 올해 다사읍에 소재한 달천예술창작공간에 입주할 작가 6인을 최종 선정했다고 밝혔다.

입주작가는 △신건우(평면) △원예찬(설치) △이향희(설치) △장동욱(평면) △조현수(평면) △현수하(평면) 등으로 각 분야에서 개성 있는 작품세계를 구축하며 국내 미술 공모전 수상 이력을 비롯해 왕성한 전시 활동으로 예술적 성장 가능성을 인정받았다. 

이들은 이달 19일부터 입주해 10개월 동안 창작활동을 위한 다양한 지원을 받게 된다.

 신건우 작가는 2021년 ‘DMZ문화예술삼매경 : Remaker’ 프로젝트의 작가로 선정된 바 있으며, 도시공동체에 대해 호기심을 가지고 작업을 이어나가고 있다. 
 
입주기간 동안 색상에 대한 연구와 다시점적 해석 등 작업 영역을 확장해 나갈 예정이다.

 원예찬 작가는 2022년 울산광역시 모하창작스튜디오 입주작가로 지냈으며, 기술 환경 속에서 인간의 상황에 대한 고민을 작품에 담고 있다. 

이향희 작가는 자신이 경험한 지역의 풍경과 특색을 볼펜을 활용해 공간 연출, 설치작업으로 표현하고 있다. 

입주기간 동안 달성군의 자연 습지, 금호강(사문진 나루터)등에서 영감을 받아 작업으로 담아낼 계획이다.

장동욱 작가는 지난해 당진문화재단 차세대 작가로 유년기 모호한 기억과 교차하는 풍경들에 관심을 두고 있다.

입주기간 동안 달성군 지역의 풍경, 지역민들의 이야기를 바탕으로 추억에 젖을 수 있는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향희 작가 '그의 길을 따라'.[사진=달성문화재단]
이향희 작가 '그의 길을 따라'.[사진=달성문화재단]

조현수 작가는 국내외 레지던시 경험과 2023년 경남도립미술관 신진작가 선정으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입주 기간 동안 금속재료인 동을 닥종이에 붙이는 콜라주 작업을 통해 자연의 아름다움과 순환의 형상을 담아내기 위한 심도 있는 연구와 실험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현수하 작가는 2021년 가창창작스튜디오 입주작가, 2023년 수성아트피아 수성신진작가로 선정된 바 있다. 
일상과 어린 시절의 모습, 도시의 변화와 현대인들의 모습들을 연결해, 우리의 존재와 기억, 감정의 다층적인 표현을 평면 회화로 선보일 계획이다.

 입주작가들에게는 냉·난방 및 수도시설이 완비된 개별 스튜디오가 제공되며 1인당 최대 연 500만 원 정도의 창작지원금과 활동지원금이 지원된다. 

입주 기간 동안 프리뷰전을 시작으로 타 지역 레지던시와의 교류전, 달성 대구현대미술제 특별전, 결과보고전 등 다양한 전시도 참여할 수 있다. 

또, 입주작가 창작역량 강화를 위한 인큐베이팅 프로그램으로 평론가매칭 프로그램, 오픈스튜디오, 지역민들을 대상으로 한 주민참여 프로그램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박병구 달성문화재단 대표이사는 “입주작가들이 달천예술창작공간에서 동시대 미술의 가능성을 탐색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지길 바라며 기획전시 프로그램, 역량강화 프로그램 제공 등 가능한 많은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고 밝혔다.

아울러“지역과 밀접하게 교류하고 예술 창작활동에 힘을 북돋을 제4기 입주작가들의 앞으로의 행보에 많은 관심과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