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23 16:51 (화)
남원시립김병종미술관, 한국관광공사 '강소형 잠재관광지' 선정
상태바
남원시립김병종미술관, 한국관광공사 '강소형 잠재관광지' 선정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4.02.02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김지혜 기자] 남원시립김병종미술관이 한국관광공사 전북지사가 주관한 ‘2024 강소형 잠재관광지 발굴‧육성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강소형 잠재관광지 육성사업은 향후 성장잠재력이 높고 독특한 매력을 지닌 관광지를 발굴하여 지역관광 균형발전을 도모하고자 하는 한국관광공사 주관 지자체와의 공동 협력사업이다.

한국관광공사 사업예산 1억5천만원이 지원되며 남원의 주요 관광지 빅데이터 분석, 홍보마케팅을 위한 사전 컨설팅, 다채널 온・오프라인 홍보마케팅, 여행상품개발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남원시립김병종미술관 /사진-남원시
남원시립김병종미술관 /사진-남원시

2018년 3월 개관한 남원시립김병종미술관은 숲으로 둘러싸인 전원형 미술관으로 미술작품뿐 아니라 자연을 감상하고 마음을 치유할 수 있는 복합문화 공간이다.

지난해 12월에는 미술교육, 체험공간인 에듀센터 ‘콩’을 개관했다.

최경식 남원시장은 "남원시는 남원시립김병종미술관을 중심으로 글로벌 아트도시로 거듭날 것"이라며 "앞으로 한국관광공사와의 긴밀한 협력사업 추진으로 국내의 새로운 관광 명소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남원시립김병종미술관은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2021-2022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된바 있으며 이번 강소형 잠재관광지 공모사업 추가 선정으로 남원시와 한국관광공사 전북지사는 추후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전북지역의 대표 관광지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다양한 홍보마케팅을 전개할 계획이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