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12 22:09 (금)
부여군, 올해 ‘생활 관광 워케이션 운영’ 확대
상태바
부여군, 올해 ‘생활 관광 워케이션 운영’ 확대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4.01.25 1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여군청 전경
부여군청 전경

[투어코리아=유경훈 기자] 충남 부여군(박정현 군수)이 지역경제 활성화와 함께 지속가능한 관광산업을 육성하기 위해 생활 관광 ‘워케이션’을 확대 운영한다고 25일 밝혔다.

군은 지난해 워케이션 사업 첫해임에도 11개 프로그램을 운영, 충남 워케이션 활성화 협약을 체결한 4개 시군(보령,부여,예산,태안) 중 가장 많은 관광객을 유치했다.

워케이션 홍보플랫폼 구축사업, 워케이션 공유 오피스 구축 지원사업에 선정되는 등 관련 예산 확보에도 큰 성과를 거두었다. 

이러한 성과에 힘입어 군은 짧은 시간 동안 최신시설을 갖춘 워크스페이스를 조성하는 등 지역의 우수한 관광자원과 함께 성공적으로 생활 관광과 워케이션을 융합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궁남지, 사비123 공예마을 등에 최신 스마트 회의 시설을 갖춘 공유 오피스를 개소해 워케이션 성지로 명성을 얻고 있다. 

군은 올해 부여의 지역자원을 활용한 특색있는 체험 행사와 친환경적인 숙박 인프라 개발을 통한 지속 가능한 체류형 관광을 촉진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관내 단체와 기업들의 참여 확대를 계획하고 있으며, 더불어 SNS 마케팅 등을 강화해 외국인, 농촌 체험 수요층, 프리랜서 등이 참여할 수 있도록 홍보에도 주력할 방침이다.

박정현 군수는 “부여군은 생활인구 증가와 지속가능한 관광산업 육성을 위해 새로운 모델인 워케이션 사업을 지속 확대할 예정”이라며, “ 방문객이 즐거워하는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