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12 22:09 (금)
"인천에서 강남까지 30분시대 열린다!”
상태바
"인천에서 강남까지 30분시대 열린다!”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4.01.25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D· GTX-E노선) 모두 인천서 출발
유정복 인천광역시장이 25일 시청 브리핑룸에서 국토교통부 GTX 발표와 관련해 브리핑을 하고 있다.
유정복 인천광역시장이 25일 시청 브리핑룸에서 국토교통부 GTX 발표와 관련해 브리핑을 하고 있다.

[투어코리아=유경훈 기자] 인천에서 서울 강남까지 30분 시대가 조만간 열릴 것으로 보인다.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D 노선과 GTX-E 노선이 모두 인천에서 출발하게 되면 현재 대략 2시간 걸리던 교통길이 30분이면 족하기 때문이다. 그리고 그러한 꿈이 현실로 이뤄질 수 있게 됐다.

국토교통부는 25일 인천 검단~계양과 인천공항~청라~가정을 지나 서울 강남(삼성)을 잇는 GTX-D Y자 노선과 인천공항~청라~대장~남양주를 지나는 GTX-E 노선을 확정해 발표했다.

유정복 인천시장은 이날 GTX 확충을 포함한 ‘국토교통부 3대 혁신전략’발표와 관련해, 시청 브리핑룸에서 “모든 인천시민과 함께 환영한다”는 뜻을 밝혔다. 

GTX-D 노선은 ‘인천공항~청라~가정’과 ‘김포~검단~계양노선’이 대장~삼성으로 만나 하남시와 여주시 두 갈래로 운행하는 Y자 형태다.
GTX-E 노선은 GTX-D 노선과 같이 ‘인천공항~청라~가정~대장’을 거쳐 남양주까지 이어지는 노선이다.

특히 GTX-D가 개통되면 검단·청라에서 삼성까지 약 30분, 영종에서 삼성까지 약 40분이면 출퇴근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 경우 기존에 대략 2시간 걸리던 것이 약 1시간 30분 가량 단축되는 교통망이 구축되는 셈이다.
 
앞으로 인천시는 국토부와 긴밀히 협의해 내년 하반기 예정인 ‘제5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반영과 현 정부 임기 내 예비타당성조사가 통과될 수 있도록 역량을 다하겠다는 방침이다.

지난해 11월 서울9호선의 인천공항 직결, 이달 19일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대광위)의 서울5호선 검단 연장 조정(안) 발표에 이은 것으로 인천 서북부 지역의 철도망에 눈에 띄게 달라지게 됐다.

유정복 인천시장은 “수도권 동서축을 잇는 GTX 노선 확충은 인천시민들에게 절실할 뿐만 아니라 인천국제공항의 세계 3대 공항 도약과 경쟁력 강화를 위해서도 꼭 필요했다”며 “민선 6기 시절, 모든 길은 인천으로 통한다는 ‘all-ways Incheon’을 도시브랜드로 정했는데, 이번 노선 결정으로 다시 한번 모든 길은 인천을 통해 세계로, 또 세계에서 인천으로 연결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오직 시민, 오직 인천’을 바라보는 시정철학을 바탕으로 시민과의 약속인 사통팔달 철도망 확충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