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5 15:54 (월)
온다 자회사 오아테크·와쏭 '호텔페어 2024' 참가
상태바
온다 자회사 오아테크·와쏭 '호텔페어 2024' 참가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4.01.22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조성란 기자] 호스피탈리티 테크 기업 온다(ONDA)의 자회사 오아테크와 와쏭이 오는 24일~26일 3일간 코엑스 D홀에서 호텔페어에 참가한다.

와쏭은 지난 2018년 설립된 호텔 관리 전문 기업이다. 호텔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거나 관리 전반에 리뉴얼이 필요한 호텔 및 생활형 숙박시설을 대상으로 ▲위탁운영 ▲통합판매대행 ▲객실관리시스템 ▲호텔 건축 및 디자인 등을 진행한다.

오아테크는 호스피탈리티 디지털 솔루션 전문 기업으로 중소형 호텔 및 숙박시설용 OA PMS(객실관리시스템)와 OA Keyless(폰키 기반 도어락)가 핵심 서비스다. PMS와 키오스크, 디지털 도어락, 판매 솔루션 등을 유기적으로 결합해 프론트 데스크 및 예약실 없는 호텔 운영을 가능케 하는 게 회사의 비전이다.

특히 오아테크는 파트너사인 ‘친절한 친환경 디자인’과 협력해 실제 호스피탈리티 환경에서 솔루션이 적용되는 모습을 현장감 있게 시연할 계획이다.

와쏭 송민준 대표는 “와쏭과 함께라면 원활한 호텔 운영과 스마트한 객실 운영이 가능하다”며 “호텔 디자인 기획부터 혁신 기술 도입까지 호텔의 호스피탈리티 서비스를 한층 더 업그레이드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오아테크 이승준 대표는 “더 적은 인력으로도 효율적인 호텔 및 숙박 운영을 가능케 하는 솔루션을 제공한다”며 “365일 24시간 AS 시스템을 갖춰 믿고 사용할 수 있는 서비스를 만들고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2024 호텔페어는 호텔 및 숙박업계의 디지털 전환 청사진을 제시할 예정이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