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2 14:21 (수)
에미레이트 항공, 2월 인천-두바이 노선 주7회→10회로 증편
상태바
에미레이트 항공, 2월 인천-두바이 노선 주7회→10회로 증편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4.01.04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조성란 기자] 에미레이트 항공이 2월 19일부터 인천-두바이 노선의 항공편을 주 7회에서 주 10회로 주 3회 증편, 두바이 여행객의 선택폭을 넓힌다. 에미레이트 항공은 이번 추가 운항으로 두바이와 서울 간 항공편의 공급석을 1,000석 이상 늘리게 된다.

이번 노선 확대는 양국 간의 강화된 관계에 따라 아랍에미리트와 한국 간 항공편 증편 필요성이 반영됐다.

에미레이트 항공의 인천-두바이 신규 항공편은 매주 월·수·금요일에 EK324와 EK325로 운항된다. 

보잉 777-300ER 기종으로 운항되는 에미레이트 항공의 EK325편은 현지시간 기준 오후 10시에 인천공항을 출발해 다음날 오전 3시15분에 두바이 국제공항에 도착하며, 돌아오는 편인 EK324편은 현지 오전 4시 45분에 출발해 오후 6시 5분에 인천공항에 도착한다.

에미레이트 항공은 주 3회 운항하는 보잉 777 항공편을 통해 두바이와 서울 간에 매주 45톤의 추가 화물 수송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한국과 아랍에미리트 간의 무역 및 경제 관계를 증진하고자 한다.

뿐만 아니라, 두바이를 비롯한 에미레이트 항공 네트워크의 다양한 목적지를 연결해 한국 경제에 기여하고, 대한민국의 수출입을 위한 편리한 항공 연결성을 촉진할 예정이다.

한편, 에미레이트 항공은 2005년 한국에 신규 취항해 현재 인천-두바이 노선에 A380을 주 7회 운항하고 있다. 향후 주 10회로 추가 운항해 국내 여행객들에게 에미레이트 항공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통해 130개 이상의 도시로 편리한 비행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에미레이트 항공 B777 항공기
에미레이트 항공 B777 항공기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