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2-27 09:54 (화)
산티아고 순례길 못지않은 튀르키예 아나톨리아반도 ‘7대 교회 루트’
상태바
산티아고 순례길 못지않은 튀르키예 아나톨리아반도 ‘7대 교회 루트’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3.12.06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지순례, 역사관광, 아름다운 자연환경 삼박자 모두 갖춰

[투어코리아=조성란 기자] 연말연시, 자신을 오롯이 돌아보며 떠나는 여행 버킷리스트로 '산티아고 순례길'을 담았다면, 튀르키예 아나톨리아반도를 주목하자.  아나톨리아 반도는 산티아고 순례길, 예루살렘과 함께 기독교 성지순례 여행 못지 않은 매력을 지는 곳이다. 

아나톨리아는 초기 기독교 역사에서 중요한 의미를 지는 ‘소아시아 7대 교회’가 모두 모여 있는 성지순례지이자 역사 관광지, 아름다운 자연 등 삼박자를 모두 갖추고 있다.  

페르가몬
페르가몬

크리스마스, 성지순례 여행 시즌을 맞아  튀르키예 문화관광부가 7개 교회의 흔적을 따라 떠나는 ‘7대 교회 루트’를 소개했다. 

소아시아 7대 교회는 성서의 요한계시록 3장 분량을 모두 차지할 정도로 초기 기독교 세계에서 중요한 역할을 해왔다. 일곱 교회는 예배당보다는 기독교 공동체에 가까웠으며, 특히 기독교 전파에 중요한 역할을 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일곱 교회에는 ▲에페수스, ▲스미르나, ▲페르가몬, ▲두아디라, ▲사르디스, ▲빌라델비아, ▲라오디게아 교회가 속해 있다.

이즈미르 지역 7대 교회루트, 에페수스·스미르나·페르가몬

7대 교회 중 가장 중요한 곳으로 여겨지는 에페수스는 튀르키예 이즈미르 주에 위치해 있다. 유네스코 세계 문화유산으로도 지정되어 있는 에페수스는 성모 마리아와도 관련이 깊은 곳이다.

성경에 따르면 예수 그리스도가 십자가에 못박힌 후 사도 요한이 성모 마리아를 에페수스로 데려왔고, 그녀는 이 곳에서 101세의 나이로 사망할 때까지 사도 요한과 함께 여생을 보냈다.

"에페수스 성모마리아의 집" "사르디스" "스미르나"
 에페수스 성모마리아의 집 

에페수스의 아야술룩 언덕에는 성모 마리아가 실제로 살았던 집이 위치해 있다. 565년경 유스티니아누스 황제는 과거 에페수스 교회를 이끌었던 사도 요한을 추모하고자 그의 무덤 위에 교회를 건축했다. 성 요한 교회와 그의 무덤은 에페수스를 방문한다면 반드시 들러야 할 코스다. 세계 7대 불가사의 중 하나인 아르테미스 신전도 에페수스에 위치해 있으니 방문하기를 추천한다.
 
성 요한의 편지가 두번째로 닿은 곳인 스미르나는 오늘날 이즈미르의 고대 지명이기도 하다. 이곳의 이즈미르 고고학 박물관과 고대 아고라 유적지는 필수 방문 코스로 꼽힌다.

"에페수스 성모마리아의 집" "사르디스" "스미르나"
 스미르나 

페르가몬의 현재 지명은 베르가마(Bergama)이다. 이곳에는 당대 세계의 최대 지식 보고였던 이집트의 알렉산드리아 도서관과 양대 산맥이었던 페르가몬 도서관이 자리하고 있다. 이 외에도 페르가몬 극장,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병원인 아스클레피온 등이 필수 코스로 꼽힌다.
 
마니사 지역 내 7대 교회루트, 두아디라·사르디스·빌라델비아

두아디라, 사데, 빌라델비아는 튀르키예 마니사 주에 위치한 7대 교회들이다. 이 중 두아디라는 요한계시록 ‘일곱 교회에게 보내는 편지’ 중 가장 긴 편지를 받은 교회이기도 하다.

두아디라는 오늘날 아키사르의 옛 지명으로 수공업으로 널리 알려진 부유한 산업 중심지였는데, 특히 염색업으로 유명했다. 두아디라 교회 터를 방문하면 당시 쓰이던 유물들을 볼 수 있다.

"빌라델비아" "두아디라" "라오디게아 교회"
 두아디라 

마니사 주의 살리흘리 근처에 위치한 사르디스는 5번째로 요한계시록에 언급된 교회다. 당시 체육관으로 쓰이던 김나시온 유적과 아르테미스 신전이 필수 코스로 꼽힌다.

"에페수스 성모마리아의 집" "사르디스" "스미르나"
사르디스

마니사 주에 위치한 또다른 교회인 빌라델비아는 페르가몬의 요새로 쓰이던 곳으로, 예로부터 포도 재배로 유명했으며 현재도 튀르키예에서 가장 많은 포도를 생산하고 있는 곳이다. 현재의 빌라델비아 교회 터는 두개의 기둥만 남아있는 모습이며, 주변으로 극장 등 다양한 유적이 발견되고 있다.

"빌라델비아" "두아디라" "라오디게아 교회"
 빌라델비아 

데니즐리 지역 내 7대 교회루트 '라오디게아'

일곱교회 중 가장 마지막으로 편지를 받은 라오디게아 교회는 튀르키예 데니즐리 주에 위치해 있다.

특히 아름다운 석회봉과 온천수로 유명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인 히아레폴리스와 파묵칼레 근처에 자리하고 있어 파묵칼레로 가는 길에 잠깐 들리기에 좋은 곳이다.

"빌라델비아" "두아디라" "라오디게아 교회"
 라오디게아 교회 

<사진/튀르키예 문화관광부>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