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2-21 14:42 (수)
티몬, 머신러닝 기반 AI광고 솔루션 '스마트AI' 론칭..셀러 매출 확대 지원 나서
상태바
티몬, 머신러닝 기반 AI광고 솔루션 '스마트AI' 론칭..셀러 매출 확대 지원 나서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3.11.17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용자 행동·키워드 분석해 최적화 광고 제공
 CPC검색광고 ‘스마트클릭’과 연계하면 효과 ↑

[투어콜아=조성란 기자] 티몬이 자사의 광고 플랫폼 스마트애드에 인공지능(AI) 광고 솔루션 ‘스마트AI’를 새롭게 론칭하고 입점 셀러들의 매출 확대 지원에 나선다.

‘스마트AI’는 머신러닝 기반의 인공지능 광고 상품이다. AI가 사용자들의 행동과 키워드 등 데이터를 분석하고 노출 대상을 선정하는 등 개인화된 광고를 제공하는 점이 특징이다. 

클릭당 과금 체계로 클릭 시에만 광고비가 발생해 합리적이며, 티몬 메인홈의 ‘오늘의 추천’을 비롯해 다양한 구좌들을 활용, 추천하며 효율을 높였다.

버튼 하나로 켜고 끌 수 있어 편리한 이용과 관리도 강점이다. 광고 범위나 상품, 대상 등을 별도 설정할 필요 없이, ‘ON, OFF’버튼만 누르면 된다. 광고 진행을 위해 ‘ON’버튼을 누르면 AI가 셀러들의 판매 상품들을 자동으로 파악해 광고의 모든 과정을 알아서 진행해 준다. 광고 진행 현황은 대시보드에서 간편하게 파악할 수 있다.

또, 티몬의 클릭당비용(CPC) 검색광고 솔루션인 ‘스마트클릭’과 연계하면 보다 높은 판매성과를 기대할 수 있다. 처음 판매하는 상품의 경우 연관 데이터가 적기 때문에, 키워드 광고로 상품 노출과 판매실적을 축적하고, 스마트AI를 시작하면 보다 구매 확률이 높은 고객에게 상품을 노출할 수 있어 효과적이다.

앞으로 티몬은 셀러들이 보다 효율적인 상품판매와 운영을 지원할 수 있도록 큐텐 계열사와 협업을 강화하며 광고 플랫폼인 ‘스마트애드’의 고도화를 계속한다는 목표다. 

‘스마트애드’는 큐텐의 기술전문 자회사인 지오시스가 개발 운영하는 광고 플랫폼으로, 위메프와 인터파크커머스에도 순차적으로 도입하며 계열사 입점 셀러들의 통합 마케팅을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권도완 티몬 운영사업본부장은 “이번 스마트AI는 데이터를 기반으로 추천하며 효율을 높인데다, 편의성까지 더해 셀러들이 상품 발굴과 판매에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서비스”라며 “셀러들이 티몬과 함께 보다 높은 매출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다채로운 기술 개발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