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24 12:12 (수)
'포항 오도리 주상절리' 자연유산 지정 알리는 기념 행사 열려
상태바
'포항 오도리 주상절리' 자연유산 지정 알리는 기념 행사 열려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3.11.17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 포항 오도리해수욕장애서 기념행사 열고 흥해 지신밟기, 유공자 표창

[투어코리아=김지혜 기자]  '포항 오도리 주상절리'의 자연유산 지정 기념행사가 오늘(17일) 오후 2시 30분 포항 오도리해수욕장 공영주차장(포항시 북구 흥해읍)에서 열린다. 

주상절리 수직면 /사진-문화재청
주상절리 수직면 /사진-문화재청

'포항 오도리 주상절리'는 방향성과 형태, 크기가 서로 다른 주상절리 기둥들이 서로 단절되지 않고 연결되어 있어 섬 전체가 하나의 주상절리로 추정되는 곳이다.

약 2,300만 년 전 동해가 열리는 과정에서 이루어진 다양한 화산활동에 의해 생겨난 것으로 보이며, 검은 빛의 주상절리 섬과 푸른 바다가 어우러져 아름다운 경관을 자아내는 자연유산으로 학술적, 경관적 가치가 커 지난 8월 17일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었다.

지정 기념행사는, 지역에 새로운 자연유산의 지정을 알리고 마을 주민들과 함께 축하하기 위하여 흥해 주민들로 이루어진 포항 ‘흥해농요보존회’의 ▲ ‘지신밟기’ 놀이로 시작되며, ▲ 「포항 오도리 주상절리」 소개영상 상영, ▲ ‘지정의 의미와 가치’를 주제로 한 자연유산 이야기, ▲ 지정 추진경과 보고, ▲ 관리단체 지정서 전달 및 유공자 표창 등으로 진행된다.

문화재청과 포항시는 "이번 행사를 통해 '포항 오도리 주상절리'가 자연유산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었음을 널리 알리고, 지역 사회에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