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23 11:41 (일)
갈대축제현장서 첫선 보인 '강진 흑염소'의 맛...기대 이상 판매 호조
상태바
갈대축제현장서 첫선 보인 '강진 흑염소'의 맛...기대 이상 판매 호조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3.10.27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이주현 기자] 강진군 흑염소협회가 최근 성황리에 마무리된 제8회 강진만 춤추는 갈대축제장에서 군민과 관광객을 대상으로 강진산 흑염소고기 시식회를 가진 결과, 기대 이상의 인기를 끌며 판매 완판을 기록했다. 

강진만 춤추는 갈대축제 기간 중 주말 위주로 5일간(13~15일. 20~21일)진행된 이번 행사는 흑염소햄버거, 흑염소소시지, 흑염소떡갈비 모형을 만들어 전시하는 등 다양한 요리법을 소개하고, 매일 500인분의 흑염소불고기를 즉석에서 조리해 맛을 선보이며, 갈대축제장을 찾은 관광객의 호응을 이끌어 냈다.

강진만 춤추는 갈대축제장에서 열린 흑염소고기를 시식하고 있다. / 사진-강진군
강진만 춤추는 갈대축제장에서 열린 흑염소고기를 시식하고 있다. / 사진-강진군

시식회 첫날 판매 문의가 많아 축제장 내 강진완도축협 이동판매소에서 흑염소고기 50% 할인 판매로 이어져 준비한 고기 60kg가 완판되는 등 폭발적인 인기를 끌었다.

특히 이번 시식회에서는 흑염소 요리에 익숙지 않은 젊은 세대의 관심이 뜨거웠다.

20대 한 시식자는 “흑염소가 이렇게 다양한 요리 방법이 있는지 몰랐다. 흑염소 요리를 처음 먹어봤는데 거부감도 없고 육질도 부드러우면서 정말 맛있다”고 말했다.

강진군 흑염소협회 송근호 회장은 “강진군 흑염소 농가는 소비자 기호에 맞는 육질 생산을 위해 거세, 전용 사료 등의 사양관리를 해 염소 특유의 냄새를 제거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 강진 흑염소고기를 많이 찾아주기 바란다”고 밝혔다.

전재영 환경축산과장은 “이번 시식회는 강진군에서 역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흑염소 산업 발전 계획의 하나로, 흑염소 사육 농가의 저변확대와 더불어 가공‧유통 등 소비단계에 이르기까지 최적화된 체계 구축이 목표이다”라며 “앞으로도 시식회 등을 통해 강진군 흑염소고기의 맛을 지속 홍보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