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30 19:08 (목)
MZ세대라면 대만·일본·라오스 소도시에서 '힙스테이' 주목!
상태바
MZ세대라면 대만·일본·라오스 소도시에서 '힙스테이' 주목!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3.07.26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텔스컴바인&카약, 대만 ‘이란’⋅일본 ‘시라카와고’⋅라오스 ‘방비엥’ 추천
'시라카와고 갓쇼즈쿠리' 전망대에서 기념사진을 찍는 여행객
'시라카와고 갓쇼즈쿠리' 전망대에서 기념사진을 찍는 여행객

[투어코리아=조성란 기자] 최근 개성과 취향을 중시하는 MZ세대 사이에서 소도시 여행 ‘힙스테이(Hip+Stay)’가 새로운 여행 트렌드로 각광받고 있다. 

‘힙스테이’는 새로움과 뚜렷한 개성을 추구한다는 의미인 ‘힙(Hip)’과 숙박을 뜻하는 ‘스테이(Stay)’의 합성어로, 남들에게 잘 알려지지 않은 낯선 여행지에서 즐기는 특별한 휴식을 의미한다.

이에 호텔스컴바인과 카약이 올해 7월 1일부터 8월 31일까지 해외 여행지의 항공권 검색량 데이터를 기반으로, 올여름 ‘힙스테이’를 즐길 수 있는 소도시 여행지를 추천했다.

올해 여름 기간 중 전년대비 항공권 검색량이 가장 많이 증가한 나라는 ‘대만’이었으며, ‘일본’, ‘라오스’ 순으로 높은 항공권 검색량 증가율을 보였다. 

이 3국 중 아름다운 자연과 고즈넉한 분위기가 묻어나는 전통 문화 속에서 여유로운 휴식을 만끽할 수 있는 소도시로, ▲대만 ‘이란’ ▲일본 ‘시라카와고’ ▲라오스 ‘방비엥’을 꼽았다. 

‘이란’
‘이란’

#대만 ‘이란’에서 온천과 바다, 돌고래 투어로 힐링

올여름 휴가철에 전세계 여행지 중 전년대비 가장 높은 항공권 검색량 증가율을 보인 국가는 ‘대만’으로, 작년과 비교해 약 7배 가량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호텔스컴바인과 카약은 대만에서의 소도시 여행지로 타이베이에서 대중교통으로 약 1시간 만에 도착할 수 있는 도시 ‘이란’을 제안한다. 

이란은 현지인들 사이에서 심신을 위로하는 온천 휴양지로 유명하며, 해안을 따라 펼쳐진 아름다운 자연의 절경을 감상할 수 있다. 특히 이란의 귀산도에서는 청정한 바다와 원시림, 돌고래 투어를 함께 즐길 수 있어 더욱 특별한 추억을 쌓을 수 있다.

#일본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시라카와고’ 

올해 여름 해외 여행지 중 전년대비 두 번째로 많은 항공권 검색량 증가폭을 기록한 나라는 일본이다. 일본은 본래 ‘해외 여행 입문 국가’로 불리는 데다, 최근 엔화 가치 하락으로 여행 경비 부담이 덜어져 한국 여행객들로부터 인기 높은 여행지.

일본 시라카와고
일본 시라카와고

그 중 일본 특유의 전통 가옥과 생활 방식을 그대로 보존하고 있는 곳을 찾고 있다면 기후현의 ‘시라카와고’가 제격이다. 도시 전체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돼 있으며, 마치 합장을 하는 듯한 손 모양과 닮은 전통 가옥 모습과 일본의 ‘알프스’라고 일컫는 알펜루트가 근처에 있어 수려한 자연 경관과 볼거리를 동시에 즐길 수 있다. 시라카와고는 나고야 중부국제공항에서 차량으로 약 3시간 소요된다.

#라오스 ‘방비엥', 역동적인 레포츠로 특별한 시간 만끽

‘일본’과 ‘대만’에 이어, 최근 몇 년 새 국내 여행객들 사이에서 배낭여행의 성지라 불리며 인기를 얻은 ‘라오스’도 전년대비 약 6배 늘어난 검색량을 기록했다.

방비엥
방비엥

라오스에서 방문하기 좋은 소도시 여행지로는 그림 같은 풍경과 다양한 액티비티로 유명한 ‘방비엥’을 추천한다. 

방비엥은 남쏭 강을 따라 카르스트 지형의 멋진 산맥들이 도시를 둘러싸고 있어 뛰어난 절경을 자랑하며, 에메랄드 빛을 뿜는 블루라군에서의 물놀이와 남쏭강에서 즐기는 튜빙, 카약킹 등 역동적인 레포츠를 통해 특별한 시간을 보낼 수 있다. 방비엥은 수도 비엔티엔에서 차량으로 약 1시간 정도 소요된다.

<사진/호텔스컴바인&카약>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