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19 19:14 (금)
올여름, 국립자연휴양림 최고 명소는 '대야산자연휴양림'..경쟁률 381대 1 기록
상태바
올여름, 국립자연휴양림 최고 명소는 '대야산자연휴양림'..경쟁률 381대 1 기록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3.06.21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름성수기, 총 120,929명 신청, 평균 경쟁률 5.05대 1

올 여름 성수기, 국립자연휴양림 최고 명소는 '대야산자연휴양림'으로,381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가 지난 6월 8일부터 6월 13일까지 숲나들e 누리집을 통해 여름성수기 추첨 예약 신청을 받은 결과, 총 120,929명이 신청해 전년도 대비 2,231명(약 1.8%)이 증가한 평균 5.05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객실은 평균 6.54대 1, 야영시설은 1.77대 1 이었따. 

올여름 국립자연휴양림 최고의 명소는 평균 경쟁률 90대 1을 기록한 경북 문경시에 위치한 국립대야산자연휴양림 숲속의집 601호로, 7월 29일 당일 예약경쟁률만 보면 무려 381 : 1을 기록했다.

대야산자연휴양림 최고 경쟁률 객실(601호)
대야산자연휴양림 최고 경쟁률 객실(601호) / 사진-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야영시설의 경우, 화천숲속야영장 ‘10번 오토캠핑장’이 평균 경쟁률 5대 1로 가장 높았고, 당일 경쟁률로는 7월 29일 ‘27번 오토캠핑장’이 가장 인기 있는 야영시설로 확인됐다.

전국 42개 국립자연휴양림별 최고경쟁률은 무의도(24 : 1), 신시도(11 : 1), 대야산(10 : 1), 변산(10 : 1), 순으로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는 여름휴가를 산과 바다를 동시에 즐길 수 있는 휴양림에서 즐기고자 하는 고객들의 선택으로 보인다.

신청자별 당첨 내역은 숲나들e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당첨자의 결제 기간은 오늘(21일) 오후 6시까지이며, 결제를 하지 않을 경우 당첨이 자동 취소되므로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또한, 미결제 또는 예약이 취소된 시설은 오는 22일 오전 10시부터 숲나들e 누리집에서 선착순으로 예약할 수 있다.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김명종 소장은 “휴양림에 대한 전 국민의 관심이 늘어나는 만큼 숲이 주는 풍요로운 혜택을 국민들에게 더욱 많이 돌아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