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17 19:30 (금)
파주예술제, 내달 3일까지 다양한 장르 종합예술무대 선보여
상태바
파주예술제, 내달 3일까지 다양한 장르 종합예술무대 선보여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3.06.07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운정행복센터 대공연장에서 열린 ‘2023 희망음악회’

제25회 파주예술제의 첫 공연인 ‘2023 희망음악회’가 운정행복센터 대공연장에서 성황리에 막을 열었다.

이달 2일 시작해 7월 3일까지 이어지는 ‘파주예술제’는 공연, 전시, 어린이·청소년 미술대회 등 다양한 장르의 종합예술무대를 선보이며 파주 곳곳에서 시민들을 만난다.

‘희망음악회’는 파주시가 주최하고 (사)한국예총 파주지회 및 음악협회의 파주윈드오케스트라가 주관한 연주회로, 가수 이문세 곡과 영화 ‘캐리비안의 해적’ 주제곡 등 대중들에게 잘 알려진 곡들을 오케스트라 버전으로 연주했다.

김경일 파주시장은 “파주예술제의 개막공연인 ‘희망음악회’처럼 문화가 더 나은 내일을 만드는 희망이자 힘이 될 수 있도록, 문화도시 파주를 위해 부지런히 뛰겠다”라며, “7월 3일까지 운정행복센터, 문산천 노을길 등에서 펼쳐지는 다양한 공연과 전시에도 시민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파주윈드오케스트라’는 윈드(wind), 즉 바람을 불어 소리를 내는 관악기로 이뤄진 악단으로, 보통 오케스트라에서 주를 이루는 현악기 없이 금관악기, 목관악기, 타악기로 구성된 악단이다. 

이용근 지휘자를 비롯해 단원 모두가 파주 출신이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