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3-01 21:33 (금)
영주 소백산 비로봉‧국망봉 ‘연분홍 철쭉 개화’ 시작..철쭉 산행 나서볼까!
상태바
영주 소백산 비로봉‧국망봉 ‘연분홍 철쭉 개화’ 시작..철쭉 산행 나서볼까!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3.05.23 1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주시, 27~28일 서천둔치‧소백산 일원에서 소백산철축제 개최
지난 주말부터 소백산 비로봉 정상 철쭉이 꽃망울을 터트리기 시작했다
지난 주말부터 소백산 비로봉 정상 철쭉이 꽃망울을 터트리기 시작했다

영주 소백산 철쭉이 비로봉과 국망봉 정상 군락지에서 개화를 시작했다.

영주시는 지난 17일 연화봉(1383m)을에서 개화를 시작한 소백산 연분홍빛 철쭉이 지난 주말부터는 비로봉(1439m)을 거쳐 국망봉(1420m)까지 개화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지난해보다 일주일 정도 빨라진 것으로, 2023영주 소백산철쭉제가 열리는 5월 넷째 주 주말(27~28일)에 만개할 것으로 예상된다.

올해는 봄 날씨가 따뜻해 소백산 정상 군락지에서 개화를 기다리는 철쭉 꽃봉오리가 지천이다.

지난 주말부터 소백산 비로봉 정상 철쭉이 꽃망울을 터트리기 시작했다
지난 주말부터 소백산 비로봉 정상 철쭉이 꽃망울을 터트리기 시작했다

영주시는 철쭉 개화시기에 맞춰 27일부터 28일까지 이틀간 소백산과 서천둔치 일원에서 2023영주 소백산철쭉제를 개최한다.

이번 철쭉제는 ‘知(지)·好(호)·樂(락) ; 알리고·느끼고·함께 즐기는 축제’라는 주제로 진행된다. 시민이 주체적으로 영주 고유의 문화를 느끼고, 축제를 즐기고, 소백산의 아름다움을 알리겠다는 의미이다.

지난 주말부터 소백산 비로봉 정상 철쭉이 꽃망울을 터트리기 시작했다
지난 주말부터 소백산 비로봉 정상 철쭉이 꽃망울을 터트리기 시작했다

시는 이번 축제를 통해 소백산 정상에서 펼쳐지는 클래식 피아노 공연 ‘비바, 클래식 with 영주 소백산’을 통해 등산객을 대상으로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하고, 철쭉! 땀으로 스며들다!(클라이밍 & 어드벤처 체험)’, ‘철쭉의 낭만! 열기구&문보트’, 영화 상영 등 쉽게 접하기 힘든 다채로운 체험을 대표 프로그램으로 봄철 나들이객 발길을 모을 계획이다.

박남서 영주시장은 “소백산 철쭉 개화시기가 지난해 보다 1주일가량 빨라져 철쭉제가 열리는 석가탄신일 연휴(27~29일)까지 정상군락지에서 연분홍 철쭉을 감상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번 주말까지 영주에 오셔서 철쭉도 구경하시고 맛있는 향토음식도 많이 드셔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지난 주말부터 소백산 비로봉 정상 철쭉이 꽃망울을 터트리기 시작했다
지난 주말부터 소백산 비로봉 정상 철쭉이 꽃망울을 터트리기 시작했다

 

<사진/영주시>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