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5 15:54 (월)
상춘객 유혹하는 구례의 봄..백목련‧자목련‧황목련 만개한 구례수목원으로 봄나들이
상태바
상춘객 유혹하는 구례의 봄..백목련‧자목련‧황목련 만개한 구례수목원으로 봄나들이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3.03.30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구례군 산동면에 위치한 구례수목원에는 자목련, 황목련 등 다양한 목련 30여 종류의 꽃이 만발하여 탐방객들의 눈을 즐겁게 하고 있다.

구례수목원은 전라남도에서 유일한 공립수목원으로 사계절 다양한 꽃들을 만날 수 있다. 1,420종 15만 그루의 식물이 봄향기원, 겨울정원, 기후변화테마원 등 13개의 전시주제원 테마에 따라 식재되어 있다.

백목련·자목련‧황목련 등 만개한 구례수목원
백목련·자목련‧황목련 등 만개한 구례수목원

특히 봄향기원에는 하얀 팝콘을 떠올리는 조팝나무와 밤하늘에 떠있는 별을 닮은 별목련, 순백의 백목련, 자주빛의 자목련, 노란빛의 황목련 등 30여 종의 목련이 방문객들의 눈을 호강시키고 있다.

김순호 군수는 "구례군 대표 관광자원으로 발돋움한 구례수목원에서 봄 향기 가득한 나무와 꽃을 보면서 휴양과 힐링의 시간을 보내시기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편, 구례수목원은 2021년 5월 개장 이래 10만 명의 방문객들이 다녀갈 정도로 다양한 볼거리와 식물들이 식재돼 힐링의 명소로 자리 잡고 있다. 소나무, 편백나무, 서어나무, 산딸나무 등으로 이뤄진 푸른 숲도 걷기에 좋다.

수목원 내에는 30분부터 1시간 30분까지 다양한 거리의 탐방코스가 조성되어 있으며, 테라피원내 피크닉 가든과 그늘 정원에는 산림욕을 즐길 수 있는 장소도 마련되어 있다. 입장은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가능하다.

<사진/구례군>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