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8 19:36 (화)
올해 인기 '단풍' 여행지는 북한산·설악산!
상태바
올해 인기 '단풍' 여행지는 북한산·설악산!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2.10.24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명 중 1명 나홀로 산행 선호

올해 '단풍' 구경은 북한산, 설악산으로 갈래요!

‘프립’이 지난 10월 8일부터 11일까지 나흘간 MZ세대 성인남녀 650명을 대상으로 ‘2022년 단풍 산행 취향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한 결과, 인기 단풍 명소는 수도권은 '북한산', 수도권 제외 전국에서는 '설악산'으로 나타났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가장 선호하는 산행지는 수도권에서 △북한산(24.6%)이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어서 △아차산(13.5%), △관악산(12.4%) 등이 뒤를 이었다. 

수도권을 제외한 전국 대상 설문에서는 △설악산이 22.5%로 1위를 기록했으며 이어서 △내장산(14.5%), △한라산(11.2%), △오대산(6%), △지리산(5.6%) 등으로 나타나는 등 특정 지역에 몰리지 않고 고른 취향을 보였다.

이어서 함께 산행을 가고 싶은 동행인으로는 △친구가 30%로 가장 많았으며, △연인 또한 27.3%로 높게 나타났다. 

특히, △나홀로 산행이 5명 중 1명(19.5%) 수준으로 상당히 높게 나타나 자신만의 리추얼을 즐기는 MZ세대의 특성을 확인할 수 있었다. 

그 외에는 △가족이 14.5%, △동호회 또는 등산 전문가와 함께 떠나고 싶다는 응답이 8.4%로 뒤를 이었다. 

MZ세대들은 등산을 통해 무엇을 기대하고 있을까? 산행을 떠나는 목적과 기대감에 대한 질문 결과, △멋진 풍경을 감상하고 싶다는 응답이 72.1%로 압도적으로 높았다. 이어서 △일상 스트레스를 극복하고 싶다는 응답이 47.7%로 나타났다. SNS를 즐겨하는 MZ세대 답게 △평생 남을 인생샷을 찍고 싶다(27.3%)는 응답이 있었으며, △운동을 통한 건강 증진(23.5%), △같은 취향을 가진 친구 만남(12.8%) 등으로 이어졌다.

프립 관계자는 “이제 등산은 MZ세대들의 소확행을 넘어 일상 여가생활로 자리잡고 있다”라며, “거리두기 해제 이후 첫 단풍시즌인 만큼 운동의 왕이라고 불리는 등산을 통해 우리나라의 멋진 단풍을 즐겨 보시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편, 프립은 단풍시즌을 맞아 등산 및 트레킹 액티비티 기획전을 열고 할인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일상 속 가볍게 즐길 수 있는 트레킹에서부터, 인플루언서 호스트와 함께 떠나는 전국 명산여행, 등산에 꼭 필요한 굿즈상품 등을 선보이며, 구매자를 대상으로 할인쿠폰을 제공한다. 자세한 내용은 프립 앱 또는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