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0-07 19:22 (금)
'하얀 구절초꽃' 만개한 정읍으로 가을 여행! 
상태바
'하얀 구절초꽃' 만개한 정읍으로 가을 여행!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2.09.23 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 구절초 꽃축제, 29일~10월 16일 열려
하얀 구절초 만개한 정읍의 가을
하얀 구절초 만개한 정읍의 가을

'하얀 구절초꽃' 만개한 정읍에서 가을 정취를 만끽해보자. 구절초 꽃 만개 시기에 맞춰 ‘제15회 정읍 구절초 꽃축제’도  오는 29일부터 10월 16일 전라북도 제 1호 지방 정원 ‘정읍 구절초 지방 정원’에서 3년만에 열린다.

이번 축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관광객과 시민의 마음을 위로하기 위해 다양한 행사 프로그램으로 새로운 변화를 시도한다.

가장 눈에 띄는 프로그램은 ‘솔숲 잠’, ‘꽃과 함께 춤 테라피’, ‘추억의 물수제비’, ‘잔디광장 휴식’ 체험이다. 축제장을 찾아온 방문객들에게 건강과 치유 등 심리적 위로를 제공한다는 의미의 행사다.

하얀 구절초 만개한 정읍의 가을
하얀 구절초 만개한 정읍의 가을

천상의 화원 전망대 일원에 포토존을 설치해 사진을 찍을 수 있는 공간도 마련했다. 특히, 스마트폰으로 촬영한 사진을 무료로 인화해 제공함으로써 축제장을 찾은 방문객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선물할 계획이다.

또 사진 촬영도 하고 상금도 받을 수 있는 ‘구절초 사진 공모전’ 등 구절초 꽃길을 걷는 도중 소소한 즐거움과 낭만을 느낄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올해는 문화공연도 한층 다양하게 준비했다. 정읍시립합창단의 뮤지컬 식전 공연을 시작으로 인기가수 김용림, 최성수, 박강성, 해바라기 등이 출연하는 축하공연도 펼쳐진다.

하얀 구절초 만개한 정읍의 가을
하얀 구절초 만개한 정읍의 가을

축제장 중앙에 자리한 광장에서는 휴일 8일간 다양한 장르의 전문 공연예술인을 섭외해 관광객과 함께 공감하고 즐길 수 있는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축제장의 분위기를 한층 돋우기 위한 ‘꽃길 퍼레이드’와 어린이와 가족 관광객을 위한 마술공연, 구절초꽃 열차, 구절초 페이스 페인팅 프로그램도 눈에 띈다.

지역주민이 참여하는 음식 장터도 운영된다. 정읍 특산물 단풍미인한우와 구절초 국수, 산채비빔밥, 수수부꾸미, 다슬기 국밥 등 특화된 음식과 먹거리를 선보인다.

이학수 시장은 “구절초꽃 축제가 명실상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가을 축제로 자리 잡은 만큼 정읍의 맛과 편안한 교통, 넉넉한 인심을 느끼고 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가을의 낭만과 아름다움을 맘껏 담아가는 여행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하얀 구절초 만개한 정읍의 가을
하얀 구절초 만개한 정읍의 가을

한편, 코로나19로 중단됐다가 3년 만에 대면 행사로 열리는 이번 축제 기간이 총 18일간으로 예년보다 늘어났다. 구절초의 개화기간과 올해 새롭게 선보이는 들꽃정원, 참여정원, 물결정원, 출렁다리 등 지방 정원의 자연환경을 최대한 축제자원으로 활용하려는 의도다.

또한, 특정 휴일에 집중되는 관광객을 분산시켜 교통체증을 완화하고 축제 현장의 혼잡도를 줄여 한층 여유롭고 서정적인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하기 위함이다.

하얀 구절초 만개한 정읍의 가을
하얀 구절초 만개한 정읍의 가을

 

<사진/정읍시>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