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6-26 13:27 (일)
영화, 음식, 부산야경 즐기는 '나이트크루즈 푸드테라스’해봐요!
상태바
영화, 음식, 부산야경 즐기는 '나이트크루즈 푸드테라스’해봐요!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2.06.20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관광공사, 야간관광프로그램 7월 2일부터 이틀간 운영

부산관광공사는 영화 속 음식(미식)을 전문가와 함께 먹고, 부산야경을 즐기는야간관광프로그램‘나이트크루즈 푸드테라스’를 오는 7월 2일부터 이틀간 운영한다.

‘나이트크루즈 푸드테라스’는 2022부산푸드필림페스타(BFFF)의 대표 시그니처 프로그램인 푸드테라스를 야간관광 활성화 프로그램과 연계한 상품으로, 해운대리버크루즈를 타고 부산의 바다와 일몰, 야경을 즐길 수 있는 여행프로그램이다. 

7월2일부터 이틀간 2차에 걸쳐 영화의 전당 소극장, 해운대리버크루즈 선착장과 해운대리버크루져에서 16시부터 4시간 동안 운영될 예정이다.

올해 BFFF는 술마시는 인류‘호모바쿠스’를 주제로 한 영화와 함께 수영강변 루프탑에서 영화 속 와인과 위스키를 즐길 수 있는 푸드테라스를 진행한다.

공사는 7월 2일 토요일 ‘소공녀’영화 관람후 칵테일 전문가와 함께 영화 속 위스키를 즐기며, 위스키 관련 술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관객과 나누게 되며, 7월 3일 일요일은 ‘가을이야기’영화를 보고 BFFF 프로그래머와 함께 프랑스의 와인과 호주·뉴질랜드 와인을 맛보고, 구대륙의 프랑스 와인과 신대륙의 호주·뉴질랜드 와인에 대한 재미있는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기존의 푸드테라스는 영화 속 음식을 전문가들과 즐기며 관객과 이야기 나누는 프로그램이었다면, ‘나이트크루즈 푸드테라스’는 야간관광이 합쳐서 아름다운 부산의 밤을 온전히 즐기고, 오감이 즐거운 경험을 선사하는 프로그램이다.

6월 20일에 부산푸드필름페스타에서 사전 예약 및 자세한 내용 확인이 가능하다.

공사 관계자는 “이번 프로그램은 야간관광 활성화를 위해 마련한 부산의 대표 관광콘텐츠인 영화, 음식(미식), 야경관광을 하나로 묶은 상품으로 앞으로 더 많은 콘텐츠를 개발해 더 많은 관광객이 부산을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