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6-24 21:20 (금)
양양군, 낙산해수욕장 등 21개 여름해수욕장 7월 8일 개장 
상태바
양양군, 낙산해수욕장 등 21개 여름해수욕장 7월 8일 개장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2.06.20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21일까지 45일간 운영

양양군은 오는 7월 8일부터 낙산해수욕장 등 관내 21개 해수욕장을 정식 개장해 8월 21일까지 45일간 운영한다. 

양양군은 해수욕장 개장을 앞두고 지난 16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각 마을 해수욕장운영위원회 대표를 비롯해 속초해양경찰서, 양양소방서, 속초경찰서, 군부대 등 유관기관 관계자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2년 해수욕장 운영 관리계획 설명회’를 가졌다.

2022년 해수욕장 운영 관리계획 설명회가 지난 16일 열렸다. 

이날 설명회에서는 올해 해수욕장 운영계획과 방향, 수상안전관리 대책, 축제 및 이벤트 현황, 유관기관 협조사항 등 안내와 함께 유관기관과 해수욕장 운영주체의 건의사항을 수렴했다.

올여름 운영하는 해수욕장은 지난해 59만명의 피서객이 다녀간 낙산해수욕장을 비롯해 하조대해수욕장, 설악해수욕장, 동호해수욕장, 정암해수욕장, 물치해수욕장 등 총 21개소(해안선 9,400m)다.

해수욕장 개장시간은 오전 9시부터 24시까지이다.

물놀이 구역 내에서의 수영 가능시간은 피서객의 안전을 고려해 수상안전요원이 근무하는 오전 9시부터 18시까지로 제한한다.

양양군은 여름해수욕장 개장에 앞서 73명의 수상안전요원을 채용, 피서객 수와 해변 길이 등을 고려해 지원‧배치하는 한편, 각 해변마다 의무적으로 2명 이상의 수상안전요원을 배치할 계획이다.

2022년 지역주민 수상인명구조원 육성사업을 통해 지난 11일부터 오는 26일까지지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수상인명구조원 무료 자격증 취득과정을 운영해 전문성을 높여나갈 방침이다.

또한 안전하고 쾌적한 해수욕장 운영을 위해 유관기관과도 사전협의도 마쳤다.

속초해양경찰서에서는 낙산파출소에 7명, 기사문출장소에 4명 등 11명의 인력을 상시 파견하고, 양양소방서에서는 낙산해수욕장 종합관리사무소에 소방공무원, 시민수상구조대 등 5명의 인력과 구급차 1대를 지원하기로 했다.

속초경찰서 양양지구대와 강현파출소에서는 1일 2~3명의 인력을 지원해 범죄 취약지를 중심으로 방범활동을 펼치며, 22사단 53여단 등 군부대에서도 협약서를 통해 해수욕장 출입시간 등 의견을 사전 조율하기로 했다.

양양군은 서핑 해수욕장에 대한 서핑․해수욕 구역설정을 통해 서퍼와 피서객 사이의 갈등을 완화해 나가고, 해수욕장에서의 금지행위에 대한 적극적인 규제와 단속으로 안전하고 쾌적한 해수욕장을 운영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낙산해변
낙산해변

 

<사진/양양군>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