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0-18 10:05 (월)
우포따오기가 사는 창녕에서 메뚜기 잡으며 동심 속으로!
상태바
우포따오기가 사는 창녕에서 메뚜기 잡으며 동심 속으로!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1.10.07 1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녕군 부곡친환경생태농업단지 메뚜기 잡기 체험7일 진행
창녕군 부곡친환경생태농업단지 메뚜기 잡기 체험(
창녕군 부곡친환경생태농업단지에서 메뚜기 잡기 체험을 하고 있는 모습

우포따오기가 사는 창녕군에서 메뚜기 잡으며 동심 속으로 빠져들 수 있는 ‘메뚜기 잡기 체험 행사’가 7일 열렸다.

부곡친환경생태농업단지에서 진행된 이번 체험 행사는 부곡생태영농조합법인이 주관하고 창녕군과 부곡농협이 후원하며 한정우 군수, 창원향우회, 고주모(고향을 생각하는 주부모임), 부곡면 기관단체장 등 약 45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메뚜기 잡기 체험과 친환경농법을 홍보하는 시간을 가졌다. 메뚜기를 가장 많이 잡은 3팀에게는 창녕군 우수농산물 메뚜기 햅쌀을 상품으로 증정했다.

창녕군은 이 행사를 계기로 도시민에게 동심과 농촌의 감성을 되살리고 따오기가 사는 청정 창녕에서 생산되는 친환경농산물의 안정성을 알리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정우 군수는 “2012년부터 친환경농법을 도입한 부곡생태농업단지는 현재 60㏊의 친환경인증면적을 확보하는 성과를 거두고 있다”며 “생산된 쌀은 부곡농협을 통해 학교급식으로 납품되고 있었으나 코로나19로 인해 판로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정으로, 이번 행사를 통해 친환경농산물의 안정성을 알리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창녕군 부곡친환경생태농업단지에서 메뚜기 잡기 체험을 하고 있는 모습
창녕군 부곡친환경생태농업단지에서 메뚜기 잡기 체험을 하고 있는 모습
창녕군 부곡친환경생태농업단지에서 메뚜기 잡기 체험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창녕군>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