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18 17:53 (금)
뉴욕 타임스스퀘어에 ‘한복’의 멋 알린다!
상태바
뉴욕 타임스스퀘어에 ‘한복’의 멋 알린다!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1.06.11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복’의 멋을 알리는 광고가 미국 뉴욕 타임스스퀘어 초대형 전광판에 10일부터 4주간 1천회 상영된다.

이번 한복 광고는 '문화유산 방문 캠페인'의 일환으로 문화재청과 한국문화재재단이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와 힘을 모아 진행하는 것이다.

세계적인 한복 디자이너 김영진(차이킴)씨가 디자인한 현대적인 한복을 대한민국 대표 궁궐을 배경으로 촬영해 전통의 멋까지 함께 표현한 30초짜리 광고가 가로 45미터, 세로 20미터의 초대형 전광판을 통해 상영, 한복의 매력을 전 세계에 알린다.

뉴욕 타임스스퀘어에 올라간 한복 광고

서 교수는 “대한민국 전통 의상인 한복의 아름다움을 다양한 국가의 모델들과 함께 전 세계에 널리 알리고자 이번 광고를 제작하게 됐다”며 “뉴욕 타임스스퀘어의 한복 광고를 유튜브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각 종 SNS를 통해 온라인 상으로도 지속적인 홍보를 펼쳐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뉴욕 광고를 시작으로 향후 유럽의 런던, 오세아니아의 시드니, 아시아의 방콕, 아프리카의 케이프타운 등 세계적인 도시에 한글, 한식, 한옥 등의 광고를 꾸준히 펼쳐 나갈 예정이다.

서 교수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올해는 영상을 통해 전 세계에 한국의 문화를 알린 후, 내년부터는 외국인 방문을 적극적으로 유도할 생각”이라고 전했다.

뉴욕 타임스스퀘어에 올라간 한복 광고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