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5-10 18:49 (월)
‘양구 곰취축제’ 온라인으로 즐기고 곰취는 드라이브스루로!
상태바
‘양구 곰취축제’ 온라인으로 즐기고 곰취는 드라이브스루로!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1.04.28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년 봄 강원도 양구를 곰취의 향으로 관광객을 불러모았던 ‘양구 곰취축제’가 코로나19로 인해 2년 만에 온라인 축제로 오는 5월 5~8일 열린다.

양구문화재단은 올해 곰취축제의 슬로건을 ‘봄의 선물, 곰취로부터!’로 확정하고, 온라인 축제에 비대면 요소를 가미해 축제를 개최하기로 했다.

올해 곰취축제는 온라인을 통한 각종 영상물과 포럼, 라이브 커머스, 이벤트 등이 진행된다. 또 오프라인으로는 양구레포츠공원에서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곰취가 판매된다.

곰취
곰취

온라인 프로그램으로는 △브이로그(문화재단 직원들이 축제를 준비하는 과정) △곰취농가 체험(곰취 재배농가에서 수확체험을 하면서 양구 농·특산물을 소개하는 영상) △곰취문화TV(박수근미술관, 백자박물관, 인문학박물관, 선사·근현대사박물관 등 소개) △캠핑 체험 △펀치볼 트레킹, △곰취 찾기 게임 △온라인 스탬프(동영상 조회 후 댓글 남긴 선착순 참가자에 소정의 선물 증정) 등이 마련된다.

또한 △축제 포럼 △곰취요리 레시피 소개 △곰취 퀴즈쇼 △라이브 커머스 △드라이브 스루 △개막식 등이 온라인에서 라이브로 진행될 예정이다.

드라이브 스루로 곰취 구매시 축제현장에 라이브 커머스 부스가 설치돼 차 안에서 볼 수 있도록 하고, 수시로 버스킹 공연도 열릴 예정이어서 대기하는 동안 지루하지 않도록 할 방침이다.

문화재단 백영기 축제공연팀장은 “거리두기 상황과 트랜드에 맞게 SNS를 통해 바이럴 마케팅을 실시하면서 곰취축제를 집중적으로 홍보하고 있다”며 “2년 만에 열리는 곰취축제인 만큼 만반의 준비를 해서 온라인 축제의 방향을 제시하는 성공적인 축제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양구지역에서는 60여 농가가 20여㏊에서 183톤의 곰취를 생산해 18억3천만 원의 소득을 올릴 것으로 예상된다. 이는 지난해보다 재배농가는 10.3%, 재배면적은 37.4%, 생산량은 41.6%, 소득은 60.7%가 각각 증가하는 것이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