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0-30 21:17 (금)
영암군, 왕인박사유적지 등 주요 관광지 12일부터 전면 재개관
상태바
영암군, 왕인박사유적지 등 주요 관광지 12일부터 전면 재개관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0.10.13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왕인박사유적지 전경
왕인박사유적지 전경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완화로, 영암군은 왕인박사유적지 등 주요 관광지를 12일 재개관했다.

영암군은 주요 관광지 및 문화시설을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이ㅜ한 ‘사회적 거리두기’강화조치로 지난 8월 22일부터 임시휴관을 실시했었다.

하정웅미술관
하정웅미술관

 

이번에 재개관하는 시설은 왕인박사유적지, 도기박물관, 하정웅미술관, 마한문화공원, 선사주거지 등 5개 시설로 모두 전시 및 관람이 가능하게 됐다.

특히 하정웅미술관에서는 동강 하정웅 선생과 이강하 유족들이 기증한 대표 작품을 통해 기증의 철학과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소개하는 ‘수집을 말하다’展과 자연에서 찾은 소재를 자신만의 관점과 조형 언어로 표현한 우리지역 작가 최정희(군서면)와 문형선(영암읍)의 ‘두 시선’展을 관람객에게 선보인다.

한편 군은 코로나 19 예방을 위해 ▲ 관람객 입장시 마스크 착용 및 발열 체크 ▲ 관람동선 한방향 유도 ▲ 두팔 간격 건강 거리두기 ▲ 상시 환기 및 수시 소독 등 방역관리 강화 기준을 준수하며 운영할 계획이다.

마한문화공원
마한문화공원

 

<사진/영암군>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