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9-22 16:14 (화)
‘겨울 축제도 스톱’... 평창송어축제 취소
상태바
‘겨울 축제도 스톱’... 평창송어축제 취소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0.09.09 12: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창 송어축제. 사진=평창군
평창 송어축제. 사진=평창군

강원도 평창군이 겨울 축제인 송어축제를 취소했다.

10월에 열리는 노산문화제와 군민의 날 기념행사는 대폭 축소해 개최하기로 방침을 정했다.

코로나19로부터 주민을 지키기 위한 선제대응 조치이다.

평창송어축제는 2019년부터 2년 연속 문화관광축제로 선정되며 관광객 유치에 한몫 단단히 했왔지만 코로나19 확산과 감염 예방을 위해 이 같은 조치를 내렸다.

평창 향토축제인 노산문화제와 군민의 날 기념행사는 충의제 봉행과 군민 대상 시상만 진행할 계획이다.

평창군 관계자는 “군민 안전을 위해 불가피하게 축제 취소를 결정했다”면서, “축제에 대한 연구를 통해 글로벌 축제로 도약하기 위한 계기로 삼겠다"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