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4-09 18:28 (목)
코로나19 팬더믹에 세계 전 지역 ‘여행유의’ 경보 확대 발령
상태바
코로나19 팬더믹에 세계 전 지역 ‘여행유의’ 경보 확대 발령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0.03.19 1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pandemic 세계대유행)에 세계 전 지역에 여행경보 1단계인 ‘여행유의’가 19일부터 확대 발령됐다.

외교부는 “코로나19의 세계적인 확산으로 대부분 국가의 출입국 및 이동 제한 조치에 들어감에 따라, 우리 국민의 안전 불확실성 높아졌다”며 “감염 우려가 높아 19일부터 여행유의를 뜻하는 여행경보 1단계 남색경보를 전 세계 전 지역에 발령한다”고 밝혔다.

이번 여행경보 발령은 우리나라 특별입국절차가 전 세계에서 온 모든 입국자에 대해 확대 적용되는 국내 방역 상황을 감안한 것이다.

여행이 꼭 필요한 경우가 아닌 이상 가급적 여행을 피할 것을 권한 셈이다.

외교부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전세계가 출입국 금지, 이동 제한 등이 조치에 들어간 만큼, 여행필요성 및 여행시기, 각국 상황을 면밀히 파악해야 한다”며 “해외에 체류 중이라면 신변 안전에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여행경보는 ▲여행유의를 뜻하는 1단계(남색경보) ▲여행자제 2단계(황색경보) ▲여행 취소·연기·철수를 권하는 3단계(적색경보) ▲여행금지 및 즉시 철수의 4단계(흑색경보) 등 4단계로 나뉜다.

여행경보 조정 현황 지도 / 사진-외교부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