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6-04 18:33 (목)
코로나19 확산 한국 여행객 입국 막은 나라는?
상태바
코로나19 확산 한국 여행객 입국 막은 나라는?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0.02.25 2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검역 강화, 격리 조치 등 입국 절차 강화 국가도 12개국에 달해
우리나라에서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우리 국민의 입국을 거부하는 나라들이 늘어나고 있다. 25일 오후 6시 기준, 홍콩과 바레인, 쿠웨이트, 미국령 서사모아 등 12개국이 이른다.
 
검역 강화, 격리 조치 등 우리 국민의 입국절차 강화하는 나라들도 증가추세다. 오늘까지 총 12개국에 달한다.
 
싱가포르는 한국 방문자에 대해 14일 내 대구‧청도 방문 여부 신고 및 방문 이력시 공항 내 의료검사 실시, 유증 상자는 병원에서 추가 검사 실시 후 필요시 격리 조치를 취한다.
 
태국은 경북, 대구 지역에서 입국한 여행객에게서 발열, 콧물 등 증상이 발견될 경우 의무 샘플 검사를 실시한다.
 
코로나19 확산과 관련, 외국에서 우리나라 여행객에 대해 취하고 있는 조치 사항은 다음과 같다.
 
□ 입국금지 조치
※ 명시적 입국 금지 외에도 한국 출발 이후 일정기간 이후 입국토록 하는 조치도 포함
외교부 자료
외교부 자료

□ 입국절차 강화 : 검역 강화, 격리 조치 등

외교부 자료
외교부 자료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