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1-14 20:57 (목)
태풍에 찢긴 참나무 밑에서 도토리 줍는 사람들
상태바
태풍에 찢긴 참나무 밑에서 도토리 줍는 사람들
  • 유경훈 기자
  • 승인 2019.09.08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3호 태풍 '링링' 한반도를 관통하면서 많은 피해를 남긴 가운데, 8일 일산 호수공원 참나무 숲에서 사람들이 자루까지 동원해 강풍에 떨어진 도토리를 줍고 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