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0 19:24 (화)
내년 임진각에 ‘한반도 가상현실(VR) 여행체험관’ 들어선다!’
상태바
내년 임진각에 ‘한반도 가상현실(VR) 여행체험관’ 들어선다!’
  • 유경훈 기자
  • 승인 2019.06.18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관광공사-파주시, 2020년 준공키로 업무협약 체결

내년 임진각에서 최첨단 5G 기술이 접목된 ‘한반도 가상현실(VR) 여행체험관’이 들어서, 보다 실감나게 한반도 여행을 체험할 수 있게 된다.

▲ 사진-임진각

한국관광공사와 파주시는 오는 20일 파주시청에서 임진각 ‘한반도 생태평화 관광종합센터’ 내 ‘한반도 가상현실(VR) 여행체험관’ 공동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양 기관은 오는 2020년 ‘한반도 가상현실(VR) 여행체험관’ 준공을 목표로, ▲DMZ 지역의 생태체험, ▲한반도 평화, ▲북한여행 등 3가지 관광콘텐츠에 최첨단 5G 기술을 접목한 실감형 미디어를 구현하기로 했다.

▲DMZ 생태존에서는 DMZ 하늘여행, 런닝 점프, 지뢰 제거 등을, ▲한반도 평화존에서는 한반도 스카이라이더 및 스피드점프를, ▲북한여행존에서는 한반도 지하대탐험, 백두산 오프로드 투어 등을 가상현실로 체험할 수 있다. 또 북한 주요 명소 및 DMZ 지역을 5G 실감형 미디어를 통해 현실감 있게 체험해 볼 수 있다.

‘한반도 가상현실(VR) 여행체험관’은 2020년 6월 시범운영 후 같은 해 7월부터 일반 관광객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공사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공공기관과 지자체’가 함께하는 ICT 스마트관광의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이라며 “‘한반도 가상여행’이라는 독특한 신규 콘텐츠를 활용, 최근 방문객이 줄어드는 임진각 일원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