때 묻지 않은 순수 매력에 반하다! 웨스틴 블루베이 리조트&스파 하이난

조성란 기자l승인2019.06.10l수정2019.06.10 18:4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일상에서 벗어나 잘 먹고 잘 자고 건강한 쉼을 통해 방전된 에너지를 충전하기 위한 ‘힐링 여행’을 즐기고 싶다면 무엇보다 중요한 게 숙소다. 한창 개발 붐이 이어지며 호텔·리조트가 끊임없이 새로 생겨나는 하이난에서는 특히나 그렇다.

세계 유수의 호텔·리조트들이 몰려 있고, 5성급 호텔·리조트만 100개가 넘어 ‘리조트 천국’이라 불리는 하이난에서 때 묻지 않은 순수를 만날 수 있는 곳은 ‘칭수이(Blue Bay 청수만)’이다. 싼야(三亞)베이, 다둥하이(大東海), 야룽(亞龍)베이, 하이탕(海棠)베이, 칭수이(靑水)베이 등 하이난의 5개 해변에 중 개발이 가장 늦은 곳이 청수만이기 때문이다.

 

* 건강한 쉼 보장하는 웰니스 호텔·리조트

해변 따라 촘촘하게 들어선 호텔·리조트 피해 좀 더 한적하고 프라이빗 함 즐기고 싶다면 청수만 지역의 유일한 리조트 ‘웨스틴 블루베이 리조트&스파 하이난’이 제격이다.

 

청수만의 순수한 아름다움을 고스란히 품고 있는 데다, ▲잘 먹고 ▲잘 자고 ▲잘 놀고 ▲잘 움직이고 ▲잘 일하고 ▲잘 느끼고 등 6가지 건강한 쉼을 추구하는 5성급 웰니스 호텔·리조트이기 때문이다.

* 전 객실 180도 오션뷰에 눈 호강

전 객실이 180도 오션뷰로 구성돼 있어 아름다운 해안 풍경을 즐길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해질 무렵 붉게 하늘을 물들이는 일몰 풍경도 압권이다.

 

객실은 ▲디럭스 오션프론드 룸-트윈 ▲그랜드오션프론트 룸-킹 ▲가족여행객에 적합한 널찍한 디럭스 오션프론트 스윗-리빙룸 ▲객실서 오션뷰와 골프라운딩 모습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리뉴 오션프론트 스윗 ▲프라이빗 풀을 갖추고 있고 앰배서더 오션프론트 스윗-마스터 베드룸 등 5개 타입의 총 350개의 객실을 갖추고 있다. 특히 객실 욕조에서 창밖 풍경을 눈에 담으며 느긋하게 목욕을 즐길 수 있다.

 

* 중국 내 유일 LPGA 열리는 명품 골프코스

하이난은 겨울에도 평균 20도 정도로 온화해 골퍼들의 천국으로 통한다. 특히 리조트에서 5분 거리에 있는 ‘지안레이크블루베이 골프클럽’은 2014~2018년 5년간 LPGA 대회가 매해 열릴 정도로 수준 높은 골프 코스를 갖춘 곳으로, 김세영, 박성현, 유선영, 최나연, 김효주 등을 비롯해 내로라하는 국내외 골프 강자들이 승부를 겨룬 곳이다.

약 86만평에 총 18홀(파 72, 755야드)로 구성돼 있으며, ▲3번 홀, ▲16번 홀 ▲17번 홀 ▲18번 홀 등 총 4개의 시그니처홀을 갖추고 있다. 특히 벙커 14개나 있는 홀 등 공략하기 쉽지 않아 골퍼들의 도전욕을 자극한다.

 

* 여행 만족도 높여주는 미식 여행

여행 만족도 높여주는 레스토랑도 빼놓을 수 없다. 슈퍼 푸드를 선보이는 시즈널 테이스트, 중국 요리를 맛볼 수 있는 파이브 센스, 아시아식 면과 딤섬 요리를 맛볼 수 있는 누들볼, 음악과 함께 낭만 즐기며 각종 음료를 마실 수 있는 로비 라운지 등 4개의 레스토랑&바를 갖추고 있다.

 

이외에도 럭셔리 웰빙 ‘해븐리스파’, 피트니스센터, 바다를 바라보며 즐길 수 있는 야외수영장 등도 건강한 휴식을 돕는다. 또 400~600명을 동시에 수용할 수 있는 그랜드 볼륨, 7개 회의실, 3개의 연회장 등이 있고 갖추고 있어 마이스(MICE)를 진행하기에도 좋다.

 

*리조트 인근 가볼만한 여행지

인근 가볼만한 대표 관광지로는 10분 거리의 원숭이섬을 비롯해 하이난에서 가장 유명한 사찰인 남산사(南山寺)의 해수관음상, 리조트 인근 청수만미식거리, 열대천당삼림공원, 분계주도, 송성가무쇼, 면세점 CDF몰 등이 있다. 특히 리조트에서는 면세점까지 왕복 무료 셔틀버스를 운행하고 있다.

 

조성란 기자  tournews21@naver.com
<저작권자 © 투어코리아 & 투어코리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플러스

조성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발행처 : (주)태건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105-87-36240  |  개인정보책임자 및 청소년보호 책임자 : 조성란
발행인·편집인 유경훈  |  서울시 종로구 송월길 136 301호  |  대표전화 : 02-326-0002  |  webmaster@tournews21.com
투어코리아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종로 라 00420(등록연월일 2009년12월14일)
투어코리아뉴스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3491(등록·발행연월일 2014년12월18일)
Copyright © 2009 - 2019 투어코리아 - No.1 여행·축제 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