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6-04 18:33 (목)
영주 소백산 철쭉제, 25~26일 개최
상태바
영주 소백산 철쭉제, 25~26일 개최
  • 유경훈 기자
  • 승인 2019.05.13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주 소백산에서 오는 25일부터 26일까지 ‘2019영주소백산 철쭉제’가 개최된다.

이번 축제는 “여우가 반한 소백산 철쭉”을 주제로 축제의 시작을 알리는 소백산 산신제와 등산 동호인 단체 및 개인 등산객들을 대상으로 코스를 지정하고 시간 내 완주하는 소백산철쭉 등반대회가 개최된다.

▲ 사진/영주시

특히 올해는 소백산 철쭉의 복원을 위해 경상북도 산악연맹 회원 500여명이 참여해 비로봉 등산로에 철쭉 묘목을 복원하는 “only my 철쭉” 등 행사를 개최한다. 이와 함께 지역 문화예술인 공연, 영주지역의 설화를 바탕으로 한 덴동어미 화전놀이, 소백산 여우퀴즈, 소백산 산림치유 프로그램, 향토음식체험 등이 재미를 더할 계획이다.

매년 5월 하순 분홍빛으로 물드는 소백산은 우리나라 12대 명산 가운데 하나로 여름에는 초원, 가을 단풍, 겨울 눈꽃이 아름다운 자태를 드러내고, 봄에는 분홍색 철쭉이 능선을 덮어 ‘천상의 화원’이라는 별칭을 갖고 있기도 하다.

4계절 내내 많은 등산객들이 찾고 있지만 특히 5월 초순에는 비로봉을 비롯한 국망봉과 연화봉에 진달래가 만개하고, 5월 하순부터 6월 초순까지 해발 1천m가 넘는 봉우리와 능선을 따라 철쭉군락이 아름다움을 드러내는 시기로, 등산객들로부터 사랑을 받고 있다.

영주를 통해 소백산에 오르는 등산로는 대표적으로 죽령검문소를 출발해 희방사, 연화봉, 죽령 휴게소(4시간 30분소요 11.4km)에 이르는 길과, 풍기삼가리를 출발해 비로사, 비로봉, 연화봉, 희방사, 죽령검문소(5시간 14.3km)에 이르는 길, 그리고 순흥 초암사를 출발해 국망봉, 비로봉, 비로사, 풍기삼가리(5시간 30분 13.6km)에 이르는 길 등이 있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봄을 맞아 만개한 소백산 철쭉이 일상에 지친 도시민에게 대자연 속의 아름다움과 편안한 힐링을 선사할 것”이라며 “다양한 연계행사와 함께 지역의 우수한 전통문화를 경험하면서 올 봄 최고의 시간을 만끽하시길 바란다” 라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