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08 10:07 (수)
해외로 떠나는 자유여행 인기도시 · 호텔 '탑10'
상태바
해외로 떠나는 자유여행 인기도시 · 호텔 '탑10'
  • 김초희 기자
  • 승인 2019.02.18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투어, 2018년 자유 여행 인기 도시 및 호텔 공개
▲ 괌 투몬만

하나투어가 자사의 호텔 예약 데이터 11만여 건을 분석한 결과, 지난해 자유여행객들이 가장 많이 찾은 여행지로 괌이 1위를 차지했다.

하나투어는 지난해 자유여행객이 가장 많이 찾았던 여행지 순위를 18일 공개했다. 지난해 자유여행객이 하나투어호텔을 통해 가장 많이 예약한 지역으로 ▲괌 ▲홍콩 ▲오사카 ▲도쿄 ▲방콕 ▲호놀룰루 ▲다낭 ▲세부 ▲싱가포르 ▲후쿠오카 순으로 나타났다.

▲ 2018년 호텔 수요 TOP 10

1위는 전체 예약데이터의 12.1%를 차지한 괌이다. 괌은 내부에 호텔 및 리조트의 수가 많지 않다는 특성 때문에 상위 세 개 호텔이 괌 전체 예약의 41.3%를 차지하는 등 대표적인 호텔 몇 군데에 예약이 집중되는 모습을 보인다. 상위권에 오른 호텔은 대부분 5성급과 4성급의 럭셔리 호텔이다.

가장 많이 예약한 호텔은 ‘HOTEL NIKKO GUAM’, ‘FIESTA RESORT GUAM’, ‘GUAM REEF AND OLIVE SPA RESORT’, ‘HYATT REGENCY GUAM’ 순서로 나타났다.

홍콩은 전체 예약의 9.8%를 차지해 2번째로 높은 수요를 보였다. 홍콩에서 인기가 있었던 호텔은 침사추이 등 유명 관광지 또는 쇼핑몰에 인접해 있었으며, 호텔의 등급은 3성급부터 5성급까지 다양하다.

가장 많이 예약한 호텔은 ‘SALISBURY YMCA HONG KONG’, ‘HARBOUR GRAND KOWLOON’, ‘IBIS HONG KONG CENTRAL AND SHEUNG WAN HOTEL’, ‘ICLUB SHEUNG WAN HOTEL’, ‘REGAL KOWLOON HOTEL’ 순서로 나타났다.

▲ 홍콩 야경

3위는 전체 예약의 6.4%를 차지한 오사카다. 일본의 오사카는 LCC의 증가로 인한 노선 확충 등 이전보다 더 높아진 접근성으로 지난해 많은 여행객의 사랑을 받았다. 오사카에서 인기가 있었던 호텔은 오사카 최대의 번화가인 난바 부근에 위치해있으며, 대부분 ‘가성비’ 좋은 실속형 호텔로, 2성급과 3성급이 대부분을 차지했다.

가장 많이 예약한 호텔은 ‘HOTEL SUNROUTE OSAKA NAMBA’, ‘HOLIDAY INN OSAKA NAMBA’, ‘OSAKA FUJIYA HOTEL’, ‘IBIS STYLES OSAKA HOTEL’, ‘RED ROOF PLUS OSAKA’ 순서로 나타났다.

하나투어호텔은 지난 14일부터 5월 12일까지 최저가 맞춤 프로모션인 ‘TOP 100호텔 최저가 백발백중’을 진행 중이다. 프로모션 대상 호텔은 지난해 예약이 가장 많이 발생한 전 세계 호텔 100개이며, 최저가를 보장한다.

호텔 최저가는 3월 1일부터 5월 30일까지 체크인 기준이며, 동일조건에서 타사와 비교해 최저가가 아닐 경우에는 ‘최저가 보상 접수’를 통해 최저가 맞춤과 10,000 하나투어 마일리지를 보상 받을 수 있다.

이 밖에도 '우리는 천원으로 호텔까지 모셔다 드립니다.' 프로모션을 통해 하와이‧홍콩 호텔 예약시 1,000원으로 공항 셔틀 서비스를, 방콕 호텔 2박 이상 예약 시에는 1만 원으로 단독 차량 픽업 서비스를 제공한다.

<사진, 하나투어>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