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이 들려주는 선율따라 즐기는 '순천만 갈대축제' 다음달 2일 개막

'순천만 갈대축제' , 순천만습지에서 11월 2일 ~ 4일 개최 김초희 기자l승인2018.10.30l수정2018.10.30 11:2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가을이 부른다. 가을바람의 지휘아래 대 자연의 하모니가 펼쳐진다. 따사로운 햇살을 받으며 은빛 물결 황금빛 물결 장관을 이루는 갈대가 노래를 부르고, 철새들은 춤을 춘다.

순천만습지의 가을은 광활한 갈대밭 데크 사이로 눈부시게 활짝 핀 갈대꽃이 절정기를 맞고 있다. 황금빛으로 물든 잎사귀에 눈부시게 피어난 갈대꽃이 있는 순천만습지에서 오는 11월 2일부터 4일까지 ‘제20회 순천만갈대축제’가 펼쳐진다.

이번 주말은 아름다움과 즐거움이 가득한 순천만 갈대축제 축제 현장에서 멋진 추억을 남겨보자.

▲순천만 갈대축제가 순천만습지에서 오는 11월 2일부터 4일까지 개최된다./사진, 순천시

대 자연이 들려주는 감동 가득한 하모니

올해로 20회째를 맞는 이번 축제에서는 ‘갈대가 노래하는 평화! 순천만에서. . . ’를 주제로 안개 낀 바다로 출항하는 ‘아침 선상투어’와 갈대와 함께하는 ‘가을음악회’, ‘갈대 연인의 밤’, ‘생명·평화·문화체험 플리마켓’, ‘순천만의 삶의 이야기와 사진전’ 등 다채로운 행사가 마련돼 있다.

이번 축제에서는 그동안 대부분의 사람들이 느껴보지 못했던 순천만의 생명과 평화, 문화를 체험해 보는 ‘플리마켓(체험존)’을 어린이들과 어른들을 상대로 운영하고, 젊은 연인들과 사랑하는 가족들이 함께 할 수 있는 ‘별빛 연인의 밤’을 만끽할 수 있도록 운영할 계획이다.

이른 아침 무진(霧津)과 함께하는 ‘아침 선상투어’는 순천만을 거울로 자신의 얼굴을 보듯 가장 가까이 바라볼 수 있는 체험이다.

갈대밭 사잇길을 지나 용산 전망대로 오르는 산길은 답답했던 마음을 털어내고, 광활하게 펼쳐진 순천만의 전경은 눈부신 햇살과 함께 가을의 풍요로움과 드넓은 공간이 너그러운 마음을 선사해 준다.

대자연의 신비와 쾌감은 순천만이 가져다주는 생명과 평화와 삶의 문화를 새삼 느낄 수 있다.

한편, 갈대축제 기간 동안 낙동강생물자원관리관과 함께 순천만을 지속 보전을 위해 개최되는 ‘자연생태연구 심포지엄’과 순천문학관에진행되는 전국 대학생 대상의 무진기행 백일장 대회도 펼쳐진다.

이와 함께 무진기행의 작가 김승옥과 함께하는 투어와 포구기행의 곽재구 작가와 함께하는 문화행사가 축제 기간 동안 개최된다.

개막행사에는 순천만갈대축제 1회부터 19회까지 주제들을 음미해 보는 축하 인사와 함께 갈대 음악회, 흑두루미 공연 등이 준비돼 있다.

▲ 아침 선상 투어/ 사진, 순천시

남녀노소 누구나 즐거운 프로그램 '풍성'

가을의 낭만과 인문학의 정취를 만끽하려는 젊은 층을 위해 마련한 행사들도 눈에 띈다. 2일과 3일 저녁 7시부터 10시까지는 별과 시, 음악을 사랑하는 커플 각 50쌍을 대상으로 가을밤 연주회와 ‘갈대 연인의 밤’이 마련돼 있다.

폐막행사에는 순천만을 찾아 자신과 사랑하는 가족의 소원성취를 기원하며 작성했던 소망패와 소원지를 달아 세운 갈대 달집을 태우며 행사를 마감하게 된다.

이 밖에도 어린이를 위한 ‘주니어 레인져 양성학교’와 ‘갈대 빗자루 만들기’, ‘갈대 엽서 만들기’ 등 다채로운 공연 및 체험행사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축제 기간 동안 교통혼잡을 최대한 방지하기 위해서 순천만습지에서 교량교 구간의 4차선 도로 양쪽 갓길 구간은 임시주차를 허용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순천만갈대축제는 1997년 제1회 순천만 갈대제를 시작으로 올해 20년의 전통을 자랑하는 가을 대표 축제”라며 “기존의 관광 중심축제에서 한발 더 나아가 생태 전문가·주민 주도형 생태축제로 전환해 주민의 자긍심을 고취하고 멸종 위기 야생생물의 정보 공유 플랫폼을 구축해 친환경 생태축제로 자리매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초희 기자  tournews21@naver.com
<저작권자 © 투어코리아 & 투어코리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플러스

김초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발행처 : (주)태건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105-87-36240  |  개인정보책임자 및 청소년보호 책임자 : 조성란
발행인·편집인 유경훈  |  서울시 종로구 송월길 136 301호  |  대표전화 : 02-326-0002  |  webmaster@tournews21.com
투어코리아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종로 라 00420(등록연월일 2009년12월14일)
투어코리아뉴스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3491(등록·발행연월일 2014년12월18일)
Copyright © 2009 - 2018 투어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