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8 21:40 (화)
한국방문위, ‘가을시즌 외국인 관광객 환대주간’ 운영
상태바
한국방문위, ‘가을시즌 외국인 관광객 환대주간’ 운영
  • 김초희 기자
  • 승인 2018.09.18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한국방문위원회는 서울특별시, 서울특별시 관광협회와 함께 9월 28일부터 10월 7일까지 ‘2018 가을시즌 외국인 관광객 환대주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중국 국경절 연휴 등 외국인 관광객 집중 방한시기에 맞추어 진행되는 이번 환대주간에는 명동, 남대문, 동대문, 홍대, 남산 등 외국인 관광객이 많이 찾는 거점 5곳에 환대센터를 설치하여 통역 및 관광안내 서비스, 다채로운 이벤트를 제공할 예정이다.

▲ 사진=한국방문위원회

환대센터에서는 외국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종이공예 네임텍, 미니 연 만들기와 제기차기 등 한국의 전통 문화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행운권 추첨 이벤트를 통해 호텔 숙박권과 식사권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 서울 주요 지점에 환영메시지가 담긴 홍보물을 설치하여 한국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에게 한국 관광의 편의와 즐거움을 더할 계획이다.

한편, 한국방문위원회는 이번 가을시즌 외국인 관광객 환대주간과 쇼핑문화관광축제인 ‘코리아세일페스타(9월28일~10월7일)’ 기간이 겹치는 만큼 외국인 관광객에게 더욱 편안한 쇼핑 편의를 제공하는 데 힘쓴다는 방침이다.

한경아 한국방문위 사무국장은 “한국을 찾는 외국인 개별관광객의 비율은 약 82%로, 그 중요성이 점차 증가하고 있다.”며 “코리아세일페스타와 가을시즌 외국인 환대주간을 맞아 환대센터에서의 관광안내와 편의서비스를 통해 개별관광객의 한국관광 만족도가 높아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