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스트리아 티롤주, 환상적인 풍경과 짜릿한 액티비트 '가득'

오스트리아 명물로 가득한 지역에서 보고, 듣고, 즐기는 감성 충만 이색 여행! 김현정 기자l승인2018.06.05l수정2018.06.05 10:2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인스부르크 전경/ 사진, 인스부르크관광청

[투어코리아] 오스트리아의 티롤 주(Tirol)에 가면 이색적인 관광을 즐길 수 있다.

오스트리아 관광청에 따르면 티롤 주에 가면 가장 먼저 이곳의 주도인 인스부르크를 들려야 한다. 한 때 유럽을 제패했던 합스부르크 왕가와 관련된 흔적들을 곳곳에서 발견할 수 있어 매력적인 장소이다.

호프부르크 궁전에서는 합스부르크 왕궁으로 왕가의 무도회가 열린 연회 홀과 다이닝룸 등을 둘러볼 수 있다. 연회 홀에는 마리아 테레지아 여제의 초상화와 막내딸 마리 앙투아네트의 초상화를 감상할 수 있다.

▲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탈 월드/ 사진, 인스부르크관광청

인스부르크에서 30분 거리에 위치한 인근도시 바텐스(Wattens)에는 스와로부스키 창업 100주년을 기념해 마련된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탈 월드’ 박물관이 있다. 한국 현대미술을 대표하는 설치미술가 이불(Lee Bul)을 비롯해 유명 아트스트들이 참여한 16곳의 전시관을 만나볼 수 있다.

외츠탈(Oetztal)은 오스트리아 서부 티롤 주에 위치한 계곡으로, 비엔나에 이어 두 번째로 관광객이 많은 리조트 지역이다. 외츠탈 밸리는 사계절 내내 하이킹, 래프팅, 패러글라이딩, 클라이밍, 수영, 스키 등 다양한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어 전 세계 수많은 여행자들로부터 인기를 끌고 있는 곳이다.

영화 ‘007 스펙터’의 촬영지가 된 해발 3,048미터에 위치한 레스토랑 ‘아이스 큐’에서 바라보는 절경은 그야말로 환상적이다. 이 레스토랑은 오는 15일부터 9월 30일까지 운영한다. 레스토랑 옆에는 007 스펙터 영화 박물관인 ‘007 엘리먼츠’가 7월 12일 새롭게 개관한다.

▲ 아쿠아 돔/ 사진, 외츠탈관광청

외츠탈에서 즐기는 또 하나의 묘미는 바로 ‘아쿠아 돔’이다. 굳이 알프스 산에 오르지 않더라도, 이 곳에서 주위의 맑은 공기와 산, 울창한 숲에 둘러싸여 머무는 것만으로도 편안함을 느끼게 된다.

쿠프슈타인에서는 영국의 윈저공, 윈스턴 처칠 총리 등 해외 유명 인사가 애용한 것으로 알려진 와인잔 ‘리델’도 티롤 주의 명물로 손꼽힌다. 중세 도시 쿠프슈타인(Kufstein)에 자리잡고 있는 리델 공장에서는 와인과 와인잔에 관한 리델의 철학을 보여주는 설치 미술품인 ‘심포니’를 관람할 수 있다.

마이클 타우슈만 오스트리아 관광청 한국 사무소 지사장은 “티롤 주는 알프스의 풍경과 경치가 아름다워 ‘알프스의 수도’로 불린다”며 “올 여름 새로운 여행지를 찾는 여행객들이라면 꼭 한번 방문해보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현정 기자  tournews21@naver.com
<저작권자 © 투어코리아 & 투어코리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플러스

김현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발행처 : (주)태건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105-87-36240  |  개인정보책임자 및 청소년보호 책임자 : 조성란
발행인·편집인 유경훈  |  서울시 종로구 송월길 136 301호  |  대표전화 : 02-326-0002  |  webmaster@tournews21.com
투어코리아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종로 라 00420(등록연월일 2009년12월14일)
투어코리아뉴스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3491(등록·발행연월일 2014년12월18일)
Copyright © 2009 - 2018 투어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