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0-25 16:25 (월)
충북도, 가을 여행주간 관광객 큰 폭 증가...속리산 18.7%늘어
상태바
충북도, 가을 여행주간 관광객 큰 폭 증가...속리산 18.7%늘어
  • 이태형 기자
  • 승인 2016.11.11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제천 청풍문화재단지

[투어코리아] 가을여행주간(10월 24일~11월 6일) 동안 충북도내 명소를 찾은 관광객이 대폭 증가한 것으로 파악됐다.

11일 충북도에 따르면 올 가을여행주간 동안 충북 도내 주요 관광지별 방문객은 전년 가을여행주간에 비해 제천 청풍문화재단지 15.6%, 단양 도담삼봉 14.9%, 단양 옥순봉 14.7% 증가했다.

이는 같은 기간 전국 주요 관광지의 방문객 증가폭 9.5%와 비교해 증가폭의 성장세를 이룬 것이다.

특히 전국 14개 국립공원의 입장객 증가폭은 13%였지만, 속리산 국립공원은 최근 조성된 세조길의 인기에 힘입어 입장객이 18.7%나 늘었다.

충북도 유건상 관광항공과장은 “올 가을여행주간을 대비해 도(道)에서 ‘사랑 찾아 떠나는 여행’, ‘힐링여행’, ‘감성여행’, ‘사색여행’ 등  관광객들에게 어필할 수 있는 테마별 대표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도내 11개 시군에서도 자체 프로그램을 구성하는 등 다양한 관광 콘텐츠를 마련해 선보인 결과 많은 관광객을 유치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