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5 15:54 (월)
'둥~둥~둥' 고창 모양성제 개막
상태바
'둥~둥~둥' 고창 모양성제 개막
  • 오재랑 기자
  • 승인 2014.10.01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오재랑 기자] 고창읍성 축성을 기념(561주년) 기념하는 '제41회 고창 모양성제'가 1일 오후 전북 고창군 고창읍성에서 개막돼 5일간의 일정에 들어갔다.


고창읍성 축제는 조선시대의 수문장 교대식과 북을 쳐 시간을 알려주는 경점시보, 진검 베기와 같은 전통무예 시범, 원님 부임행차 등이 재현된다.머리에 작은 돌을 이고 1천684m의 성곽을 돌면 무병장수한다는 답성놀이도 열린다.


고창읍성은 조선 단종 원년(1453년)에 외침을 막고자 전라도와 제주도 21개 현의 백성이 힘을 모아 자연석으로 축성했다.

▲조선시대 병영문화 체험행사인 고창 모양성제가 1일 고창읍성 일원에서 막이 올라 거리 퍼레이드가 열리고 있다.


☞ 바닷바람 맞으며 야경 즐겨요! 가나가와현

☞ 식탐의 계절, 후루룩~ 먹거리 축제도 풍성!

☞ 세계 최정상의 재즈 아티스트들 가평에 총집합


☞ ‘제천에서 삼라만상과 마주하다’


도쿄의 재발견! 미처 몰랐던 보석 같은 여행지 ‘도쿄만’①


(참 좋은 관광뉴스 투어코리아, Tour Korea)
<저작권자(c)투어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