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4 19:21 (일)
에듀 바캉스! 얘들아, 콩 갖고 놀며 배우자~
상태바
에듀 바캉스! 얘들아, 콩 갖고 놀며 배우자~
  • 김채현 기자
  • 승인 2014.06.30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엑스포공원 ‘오감만족 콩 놀이터’ 오픈

▲콩 놀이터


[투어코리아=김채현 기자] 아이와 함께 여름방학을 유익하게 보내고 싶다면 에듀 바캉스(Edu-Vacance)는 어떨까. 재미있게 놀면서 교육적인 효과까지 거둘 수 있어 부모도 아이도 만족할 수 있어 에듀 바캉스에 대한 관심도 놓아지고 있다.


이런 추세에 맞춰 여름방학을 앞두고 경주세계문화엑스포공원이 장보고관에서 콩을 소재로 한 오감만족 콩 놀이터 ‘콩이랑 아이랑’ 체험관을 오는 7월 4일부터 8월 31일까지 두 달간 운영한다.


‘환경·건강·배려’를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체험관은 ‘동화나라’, ‘곡물쿠키만들기’, ‘콩이랑 가루랑’, ‘콩놀이터’ 등 총 4가지 테마로 구성된다.

▲아이들이 콩가루로 그림 그리기 체험을 하고 있다.


첫 번째 테마 ‘동화나라’는 동화를 통한 상상속의 콩 이야기로 아이들에게 즐거움과 감동을 선사한다. 또 ‘잭과 콩나무’ 이야기 속의 콩나무를 라이스 클레이(먹을 수 있는 쌀 점토)로 만들어 보고, 콩 캐릭터에 색칠하기 등 체험형 놀이를 통해 콩에 대한 이해를 높여 준다.


두 번째 테마 ‘곡물 쿠키 만들기’에서는 콩을 재료로 무첨가물 쿠키를 직접 만들어 먹는 시간을 가진다. 패스트푸드에 길들여진 아이들에게 슬로우 푸드인 콩과 친해질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세 번째 테마 ‘콩이랑 가루랑’은 다양한 종류의 콩을 관찰하고, 콩과 콩가루를 이용한 모자이크 놀이, 그림 그리기를 통해 아이들의 집중력과 창의력을 길러준다.


네 번째 테마 ‘콩 놀이터’는 방안 가득 콩과 소꿉놀이 장난감으로 가득한 콩풀에서 자유롭게 뛰어놀 수 있는 건강 놀이터이다. 이곳에서는 맷돌체험과 ‘밥상머리 교육’도 함께 어우러진다.

▲콩으로 그리는 그림은 어떤 느낌?


‘콩이랑 아이랑’은 평일에는 오전 2회(10:20/11:40)와 오후 3회(2:00/3:00/4:00) 등 모두 5회 운영한다. 주말에는 오전 10시부터 40분 간격으로 총 10회 진행한다. 입장료는 어린이 1만 5천원, 일반 1만원이다. 매주 월요일은 휴무.


이선희 경주세계문화엑스포 기획부장은 “‘콩이랑 아이랑’은 최근 열린 ‘대한민국 녹색 식생활 교육박람회’와 ‘농촌여름휴가 페스티벌’에서 아이들과 엄마들에게 사랑받은 인기프로그램”이라며 “평소 뛰어놀 공간이 부족했던 아이들이 안전한 공간에서 재미있게 놀며 콩에 대한 거부감을 떨치고 올바른 식생활에 대한 교육적 효과까지 얻을 수 있어 유익하다”고 말했다.


이외에도 경주세계문화엑스포공원에는 풍성한 전시와 공연이 상설 진행되고 있다. 신라의 역사와 문화를 살펴 볼 수 있는 ‘신라문화역사관’과 동양 최대 규모의 ‘세계화석박물관’, 신라 향가를 가무극으로 그린 ‘찬기파랑가’ 등이 대표적인 프로그램이다. 황룡사 9층 목탑을 투각화한 ‘경주타워’와 공원 내 힐링캠프인 ‘신라 왕경숲’도 필수 코스다.

문의 1644-3117.

▲곡물쿠키 만들기 체험



☞ 낮엔 시원하게 물총 쏘고 밤엔 반짝이는 환상의 세계로


☞ 우리가 알지 못했던 멕시코의 새로운 매력!


☞ 유럽 중세시대 옛 성의 이야기에 귀 기울여 봐요


☞ 더위에 지친 내 몸 달래줄 ‘구기자황기오이냉채’


☞ 적도의 나라 ‘ 에콰도르’...세상의 중심에 서다


(참 좋은 관광뉴스 투어코리아, Tour Korea)
<저작권자(c)투어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