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5 22:37 (일)
방한 외국인 증가세 뚜렷....클룩해외 '한국 여행 예약 결제액' 전년동기 比 약 139배 증가
상태바
방한 외국인 증가세 뚜렷....클룩해외 '한국 여행 예약 결제액' 전년동기 比 약 139배 증가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2.12.01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예약 해외여행객 1위는 '싱가포르'
한국 찾는 싱가포르 관광객 10명 중 8명은 클룩 사용

플랫폼 클룩(Klook)의 10월 한 달간 해외 고객들의 한국 여행 예약 결제액이 작년 동기 대비 약 139배 증가해 방한 외국인 증가세가 뚜렷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9월과 비교해도 약 3배 증가한 수치다.

전 세계적으로 엔데믹이 본격화되고 여행 수요가 회복되면서, 해외여행객들의 한국 방문이 늘고 있다. 실제 한국관광공사의 10월 한국관광통계에 따르면 10월 한 달간 47만 6097명의 외래객이 한국을 방문해 전년 동기 대비 415.2% 늘었다.

특히 10월 한 달간 클룩에서 한국 여행 상품을 가장 많이 예약한 해외국가는 싱가포르였으며 ▲필리핀 ▲홍콩 ▲태국 ▲미국이 뒤를 이었다. 특히 올해 9월 대비 10월에 한국 상품 예약이 많이 증가한 국가는 ▲홍콩 ▲베트남 ▲튀르키예 ▲대만 ▲태국 순으로 나타났다. 홍콩과 대만은 10월 출입국 제한 완화로 해외여행이 재개되면서, 한국 여행 예약 또한 증가한 것으로 분석된다.

외국인들에게 인기 있는 한국 지역으로는 서울이 1위에 올랐다. 이어 ▲경기도 ▲강원도 ▲부산 ▲제주도 순이었다. 편리한 여행을 돕는 ▲코레일 패스 ▲공항픽업 ▲선불 심카드(SIM) 상품과 ▲남이섬·쁘띠 프랑스·아침고요수목원·강촌 레일바이크 투어 ▲DMZ 투어 등 서울 근교 당일 투어, ▲롯데월드 ▲에버랜드 티켓 등이 외국인들이 많이 찾는 인기 상품 TOP10에 포함됐다.

또한 10월 국가별 방한 관광객 수와 클룩 해외 이용자의 한국 상품 예약 수를 비교했을 때, 싱가포르 관광객은 10명 중 8명(84%), 필리핀 관광객은 10명 중 5명(48%)이 한국 여행 시 클룩을 사용해 여행 상품을 예약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클룩이 동남아시아와 홍콩 등 아시아 지역에서 강한 마켓 리더십을 확보한 결과다. 클룩은 전 세계 월 방문자 수 3천만 명에 달하는 글로벌 플랫폼으로, 14개 언어와 41개 결제 통화를 지원하고 있다.

클룩을 통한 인바운드 관광객의 렌터카 예약 또한 활발했다. 제주도 렌터카도 인기 상품 TOP10에 올랐으며, 올해 10월 클룩 내 해외고객들의 한국 렌터카 예약량은 전년 동기 대비 206배 증가했다. 비대면과 맞춤형 여행을 선호하는 트렌드에 따라, 한국에서 렌터카를 찾는 외국인들 또한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 지역별로는 제주도 예약 수가 가장 높았고, ▲서울 ▲부산 ▲인천 ▲전라도가 뒤를 이었다.

클룩 이준호 한국 지사장은 “클룩이 제공하는 다양한 언어와 결제옵션, 여행 콘텐츠 덕분에 많은 글로벌 관광객들이 한국 여행 시 클룩을 이용하고 있다”며 “한국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현재, 여행객의 편의를 높이고 한국의 매력을 알릴 수 있는 서비스들을 꾸준히 개발해 인바운드 관광 활성화와 한국 여행업의 전반적인 발전에 도움이 되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