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5 15:54 (월)
코로나19로 1천년 이어온 구례군 '지리산남악제'도 취소
상태바
코로나19로 1천년 이어온 구례군 '지리산남악제'도 취소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0.04.13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열린 지리산남악제 제례 행렬.사진=구례군청
지난해 열린 지리산남악제 제례 행렬.사진=구례군청

전남 구례군은 오는 17일부터 19일까지 열기로 했던‘지리산남악제 및 군민의 날 행사’를 취소했다.

이종석 추진위원장은 ‘남악제례 행렬을 복원하는 등 국가무형문화재 지정을 위해 힘써온 만큼 취소하는데 아쉬움이 크지만, 코로나19의 지역사회 감염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불가피하게 취소 조치를 취했다’고 말했다.

지리산남악제는 신라와 고려, 조선에 이르기까지 천 년을 이어오며 나라에서 직접 제관을 보내 중사(中祀)로 모셨던 전통이 있는 제례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