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0-18 10:33 (월)
안동 월영교 야외민속촌에서 ‘월하귀성곡’ 야간 공포체험해 '인기'
상태바
안동 월영교 야외민속촌에서 ‘월하귀성곡’ 야간 공포체험해 '인기'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1.10.05 1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10일 4일간 진행

오는 7일~10일 4일간 안동 월영교 야외민속촌에서 진행되는 야간 공포체험 어드벤쳐 ‘월하귀성곡’이 사전 예약 조기 마감는 등 인기를 끌었다. 

‘월하귀성곡’은 안동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가 경북문화관광공사의 2021 관광진흥기금 지원사업에 선정된 야간관광 콘텐츠다.

‘월하귀성곡’은 코로나로 인한 방역지침 준수와 동시 집객을 최소화하기 위해 4인을 기준으로 각 체험시간 별 사전예약을 실시했으며, 4일 간의 프로그램(약 200명) 사전예약이 조기 마감돼 인기를 실감케 했다.

한편, 월하귀성곡은 지역관광활성화와 지역문화예술인들과의 상생을 위해 지역문화기획사 ‘주식회사 이공이공’(대표이사 김태욱)과 극단 안동(대표 김신근), 인우 의상실(대표 김지혜) 등 다양한 문화예술단체들이 협력해 기획 및 연출했으며, 안동의 대표 관광지인 월영교 일원에 안동시립민속박물관 야외민속촌의 유휴공간을 활용했다.

안동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 우병식회장은 “새로운 야간 콘텐츠 '월하귀성곡'은 단순 공포체험이 아닌 장소에 특화된 스토리와 환경조성, 배우들의 연기를 기반으로 체험객이 이야기의 주인공이 돼 방탈출과 공포체험의 요소를 모두 갖춘 프로그램”이라고 전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