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0-21 18:11 (목)
명량대첩 승전지 울돌목 '해상 케이블카' 타고 건넌다!
상태바
명량대첩 승전지 울돌목 '해상 케이블카' 타고 건넌다!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1.09.03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순신 장군의 명량대첩 승전지, 울돌목에 해상 케이블카가 3일 개통했다.

전남 진도군이 362억 원을 투자해 사업을 시작한지 6년에 울돌목을 배가 아닌 케이블카를 타고 건널 수 있게 됐다.

해상 케이블카는 진도군 녹진 관광지 진도타워와 해남 우수영 관광지 1km를 오가며, 전체 구간 중 600m가 바다 위를 지난다.

캐빈은 바닥이 투명한 크리스탈 것과 불투명한 것을 합쳐 총 26대가 운행하며 탑승 시간은 6분 안팎이다.
 
매표 마감 시간은 평일과 일요일은 오전 9시 30~저녁 8시, 토요일과 연휴는 오전 9시 30분 부터 저녁 9가지다.

왕복 요금은 성인 기준 일반 캐빈 1만3천 원(편도 1만1천 원), 크리스탈 캐빈 1만7천 원(편도 1만5천 원)이다.

진도군 관계자는 ‘케이블카 이용객이 한 해 100만여 명에 이를 것으로 예상하며, 진도읍 쉬미항 관광 유람선과 함께 진도군이 해양 관광 본고장으로 발돋움하는 대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케이블카가 오가는 전라우수영 앞바다 울돌목은 정유재란 때 이순신 장군이 13척으로 왜선 133척 격파해 대승을 거둔 곳으로 조선 수군 3대 승첩지(한산도 대첩,노량대첩 포함) 중 하나이다.

울돌목은 바다가 운다고 해서 명량(鳴梁) 해협이라 불리며, 소용돌이치는 물살 소리는 20리 밖까지 들린다고 한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