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10 20:44 (금)
하동 성제봉 신선대에 구름다리 생긴다!...9월 완공 예정
상태바
하동 성제봉 신선대에 구름다리 생긴다!...9월 완공 예정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0.05.26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 하동 성제봉(聖帝峰)에 길이 137m, 폭 1.6m의 구름다리가 오는 9월 생긴다.

성제봉은 화개면과 악양면의 경계에 있는 높이 1,115m의 지리산 자락 가장 남쪽에 있는 최고봉으로, 성제봉 구름다리가 완공되면 다리에서 소설 <토지>의 무대 악양면 평사리들판의 풍성함과 푸르게 흐르는 섬진강 비경, 섬진강 건너 우뚝 솟은 백운산의 자태를 만끽할 수 있다.

성제봉 구름다리 조감도
성제봉 구름다리 조감도

하동군은 구름다리 설치를 위해 19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성제봉 신선대 일원에 설치된 구 출렁다리(26m)를 철거할 방침이다.

새로 생기는 구름다리는 기둥이 없는 무주탑 현수교 형식으로, 9월말 다리가 완공되면 주변 관광지와 함께 시너지 효과를 내 관광객 유치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하동군은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사업 종료시까지 고소성∼신선대∼성제봉 등산로를 폐쇄한다.

한편, 구름다리가 들어서는 성제봉은 우뚝 솟은 봉우리가 우애 깊은 형제 모습과 비슷하다 해서 형제봉으로도 불리며, 정상 인근에 철쭉이 군락을 이뤄 매년 봄 철쭉제가 열린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