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1 17:13 (수)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종목별 국제명예홍보대사 위촉
상태바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종목별 국제명예홍보대사 위촉
  • 이주현 기자
  • 승인 2019.08.16 0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난 13일 서울 명동에서 가진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무예게릴라 시연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위원장 이시종)는 씨름‧택견‧펜칵실랏‧크라쉬‧한국합기도‧통일무도의 국제연맹(IF)으로부터 추천받아 인지도 높은 세계 최고의 선수 6명을 국제명예홍보대사로 선정, 위촉했다고 16일 밝혔다.

6명의 국제명예홍보대사는 ▲씨름 이태현(43, 대한민국) ▲택견 정경화(65, 대한민국) ▲펜칵실랏 쉐이크 파만 빈 쉐이크 알루딘(22, 싱가포르) ▲크라쉬 조비딘 코지니 야조프(40, 우즈베키스탄) ▲한국 합기도 아스투딜로 파리드 데이비드(46, 프랑스) ▲통일무도 피타야 스리수완(49, 태국) 등이다.

이들은 종목 소개와 응원 메시지를 담은 UCC 영상을 제작해 홈페이지, SNS, 유튜브 등에 게시해 홍보하는 일을 하게 된다. 또 개회식에 참석해 언론과의 인터뷰를 진행하고, 경기장을 방문해 선수들을 격려‧응원할 예정이다.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은 100개국에서 태권도, 유도, 무에타이 등 20개 종목에 4,000여명이 참가하는 세계 유일의 국제종합무예경기로 오는 30일부터 9월 6일까지 충주체육관을 비롯한 9개 경기장에서 개최된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