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19 08:30 (일)
서해안 경관 연출한 ‘제2터미널 진입도로 조경’, 대한민국 조경문화대상 수상
상태바
서해안 경관 연출한 ‘제2터미널 진입도로 조경’, 대한민국 조경문화대상 수상
  • 정하성 기자
  • 승인 2018.11.02 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인천공항공사가 2018 대한민국 조경문화대상 시상식에서 생태부문 대상을 수상했다./사진, 인천공항공사

가을 바람과 함께 휘날리는 억새가 낭만적인 인천공항 제2터미널 진입도로 조경이 아름다움을 인정받았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지난 10월 31일 오후 마포 문화비축기지에서 열린 ‘2018 대한민국 조경문화대상’ 시상식에서 생태부문 대상(환경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2일 밝혔다.

인천공항공사는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진입도로 조경’을 출품해 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대한민국 조경문화대상’은 (사)한국조경학회가 주관하는 국내 최고 권위의 조경상으로, 전문가 평가와 국민참여평가를 통해 생태, 공원, 정원, 주택 등 총 4개 부문에 걸쳐 시상자를 선정한다.

▲ 서해안 경관 연출한 제2터미널 진입도로 조경/사진, 인천공항공사

올해 생태부문 대상 수상의 주인공은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진입도로 중 화물터미널 IC 주변지역 조경으로, 기존의 석산을 활용해 서해안의 섬 경관을 연출한 것이 특징이다.

해당 지역은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건설을 위한 토취장이었는데, 발파 작업 시 기존의 석산을 자연스러운 섬 모양으로 만들고 주변 지역에는 억새 등을 식재함으로써 자칫 밋밋할 수 있는 공간에 아름다운 생태 조경을 조성했다.

바람이 불면 섬 모양의 바위 주변에 대규모의 억새 군락이 마치 파도처럼 출렁이며 멋진 바다와 같은 경관을 연출한다.

인천공항공사 양기범 시설본부장은 “앞으로도 공항 주변의 자연환경을 가꾸고 보존하여 인천공항을 방문한 여객들이 보고 감상할 수 있는 아름다운 조경을 만들어나가겠다”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