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9 18:05 (수)
2백만 여행 크리에이터 빠니보틀·곽튜브, 인천공항 명예홍보대사 됐다! 
상태바
2백만 여행 크리에이터 빠니보틀·곽튜브, 인천공항 명예홍보대사 됐다!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4.03.29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정하성 기자] 2백만 여행 크리에이터 빠니보틀과 곽튜브가 인천공항 명예홍보대사가 돼 인천공항을 홍보한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29일 개항 23주년 기념식 행사에서 여행 유튜버 ‘빠니보틀(박재한)’과 ‘곽튜브(곽준빈)’를 ‘인천국제공항 명예홍보대사’로 위촉했다.

다양한 해외 여행지를 소개하는 빠니보틀과 곽튜브는 각각 211만 명, 186만 명의 구독자를 보유한 대형 유튜버이며, ‘태어난 김에 세계일주’,‘지구마불 세계여행’,‘곽준빈의 기사식당’ 등 각종 예능에 출연하며 대중들로부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밀레니엄홀에서 열린 ‘개항 23주년 개항기념식’에서 인천국제공항공사 이학재 사장(사진 가운데)이 ‘빠니보틀(박재한, 사진 오른쪽)’과 ‘곽튜브(곽준빈, 사진 왼쪽)’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밀레니엄홀에서 열린 ‘개항 23주년 개항기념식’에서 인천국제공항공사 이학재 사장(사진 가운데)이 ‘빠니보틀(박재한, 사진 오른쪽)’과 ‘곽튜브(곽준빈, 사진 왼쪽)’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인천공항공사

이날 행사에서 인천국제공항공사 이학재 사장은 두 사람에게 위촉장을 수여했으며, 수여식 이후 기념사진 촬영과 간담회를 진행했다. 간담회에서 두 인플루언서는 인천공항이 여객들에게 더욱 친숙하고 재밌게 다가가는 방법 등 다양한 주제를 논의하였다.

두 사람은 향후 3년간 명예홍보대사로서 인천공항을 알리기 위한 다양한 활동에 참여하게 된다.

공사 이학재 사장은 “MZ세대에 영향력 있는 유튜버와 협업하면서 인천공항을 이용하는 젊은 여객들과 가깝게 소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또한 여행 전문 유튜버들의 해외 공항 이용 경험을 적극 활용하여 세계인이 가고 싶어 하는 공항으로 변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국제공항의 명예홍보대사는 각 분야의 최고 위치에 있는 인물들로 구성되어있다. 조수미(성악가), 김연아(前피겨선수), 송중기(배우), 이제훈(배우) 등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인사들이 위촉되어 활동하고 있으며, 향후 공사는 명예홍보대사를 지속적으로 추가 선정하여 다각적 브랜딩을 추진할 계획이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