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3 12:34 (목)
베트남항공, 하노이•호치민-뮌헨 10월 신규 취항...장거리 노선 확대 박차
상태바
베트남항공, 하노이•호치민-뮌헨 10월 신규 취항...장거리 노선 확대 박차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4.03.19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조성란 기자] 베트남항공은 오는 10월부터 하노이/호치민-뮌헨 구간의 직항 노선을 새롭게 취항, 장거리 노선 확대에 더욱 박차를 가한다.

특히 이번 신규 취항 구간은 프랑크푸르트에 이은 독일 내 두 번째 직항 노선이다. 하노이-뮌헨 노선은 매주 2회 (금,일) 오후 11시 20분 노이바이 국제공항 (Noi Bai Int’l Airport)을 출발해 다음날 오전 6시 5분에 뮌헨 공항 (Munich Airport)에 도착하며 뮌헨에서는 매주 월, 토요일 오후 1시 35분에 출발, 다음날 오전 5시 하노이에 도착하는 스케줄로 운항된다.

호치민-뮌헨 노선은 10월-11월에는 주 1회 운항하고 12월부터 주 2회로 증편될 예정이다.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40분 떤섯녓 국제공항 (Tan Son Nhat Int’l Airport)을 출발, 다음날 오전 6시 40분에 뮌헨 공항에 도착하고, 화요일 오후 12시 45분 뮌헨을 출발 다음날 오전 5시 호치민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두 노선 모두 B-787 기종이 투입된다.

이번 신규 취항으로 베트남항공은 하노이/호치민에서 프랑크푸르트/뮌헨까지 총 4개 노선을 제공하게 된다.

독일에서 세 번째로 큰 도시이자 경제 ·관광 ·교통 중심지인 뮌헨은 멋스러운 건축, 풍부한 역사와 문화 유산으로 유명하며, 이곳에서 매년 10월에 열리는 세계 최대 맥주 축제 옥토버페스트 (Oktoberfest)로도 많은 이들에게 알려져 있다.

한편, 베트남항공은 오는 4월 30일까지 인천국제공항을 출발해 하노이/호치민을 경유, 파리, 프랑크푸르트, 런던, 시드니, 퍼스, 멜버른 등으로 향하는 장거리 노선 특가 프로모션을 선보이고 있다. 항공권 예약 및 신규 노선에 대한 보다 많은 정보는 베트남항공 공식 홈페이지, 모바일 앱, 또는 고객센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베트남항공 B-787
베트남항공 B-787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